실시간뉴스
안동 유치원 강사 '결핵 확진' … 유치원 5곳 282명 접촉
안동 유치원 강사 '결핵 확진' … 유치원 5곳 282명 접촉
  • 김원근 기자
  • 승인 2019.06.18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 안동의 유치원에서 강의한 외래강사가 결핵 확진 판정을 받아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섰다.

18일 안동시에 따르면 결핵 감염 강사와 접촉한 사람이 지난해 유치원 3곳과 올해 2곳 등 5곳에서 282명으로 파악하고 19일 결핵검사를 실시할 예정이다. 이 강사는 유치원 5곳에서 일주일에 한번, 20분씩 강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강사는 발열과 기침 증세로 병원을 찾았다 지난 14일 결핵 확진 판정을 받아 현재 강의에서 배제됐다. 관계당국은 "강사가 앞에서 강의만 했기 때문에 밀접접촉자를 따로 분류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Queen 김원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