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6 22:55 (월)
 실시간뉴스
사진작가 김도형의 풍경 '용유도 마시안'
사진작가 김도형의 풍경 '용유도 마시안'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6.28 0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작가 김도형의 풍경 '용유도, 2019' (인스타그램: photoly7)
사진작가 김도형의 풍경 '용유도, 2019' (인스타그램: photoly7)

 

바다에 노을이 지고 있었다.

여름의 석양은 길게 머물며 다채로운 빛깔을 뿜어냈다.

먼 바다의 한 척 고깃배가 불을 밝혔다.

세차게 밀려오던 바닷물은 곧 썰물로 바뀌려는지 미동조차 없었다.

한 마리 새도 날지 않았다.

밤이 밀물처럼 밀려오는 고요한 마시안의 바다였다.

 

[#주말에가볼만한곳, #인천가볼만한곳, #서울근교주말나들이, #서울근교주말여행 #인천여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