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식품용 기구 ‘철근석쇠’서 니켈 검출, 판매 중단·회수
식품용 기구 ‘철근석쇠’서 니켈 검출, 판매 중단·회수
  • 전해영 기자
  • 승인 2019.07.05 18:26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신광종합주방백화점이 제조·판매한 식품용 기구류인 ‘철근석쇠’ 제품에서 니켈이 기준치를 초과해 검출돼 판매중단 및 회수 조치한다고 밝혔다.

회수 대상은 2018년 11월 23일 생산된 제품이다.
 
식약처는 관할 지방청에 해당 제품을 회수하도록 조치했으며, 해당 제품을 구매한 소비자에게는 판매 또는 구입처에 반품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어 식약처 관계자는 “영업자는 철근으로 만들어진 유사 제품을 판매하거나 영업 등에 사용하기 전에 식품용 ‘기구 및 용기·포장의 기준·규격’에 적합한 것인지 확인하고, 소비자는 ‘식품용’ 또는 ‘식품용 기구 도안’이 표시된 제품을 선택해야 한다”고 말했다.

[Queen 전해영 기자] [사진 식약처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무허가식기퇴출 2019-07-13 17:07:29
식품용 인증을 받지않는 제품에 대한 판매 및 사용을 제한하고 단속을 강화하는 청원에 동참을 부탁드립니다.

https://www1.president.go.kr/petitions/Temp/xWi1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