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진범> 오민석, 새로운 연기 변신으로 스크린 점령 나서
<진범> 오민석, 새로운 연기 변신으로 스크린 점령 나서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9.07.12 10: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영화 ‘진범’ 예고편
사진=영화 ‘진범’ 예고편

배우 오민석이 영화 <진범>으로 스크린 나들이에 나선다.

매 작품마다 탄탄한 연기력을 발휘하며 대중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아온 배우 오민석이 올 여름을 강타할 강렬한 추적 스릴러 영화 <진범>(각본/감독: 고정욱)으로 돌아와 화제를 모으고 있다.

영화 <진범>은 피해자의 남편 ‘영훈’(송새벽 분)과 용의자의 아내 ‘다연’(유선 분)이 마지막 공판을 앞두고 서로를 향한 의심을 숨긴 채 함께 그날 밤의 진실을 찾기 위한 공조를 그린 추적 스릴러 물로 극 중 오민석은 살인사건의 유력한 용의자 ‘준성’ 역을 맡아 극 안을 빈틈없이 채울 예정이다.

또한 오민석은 기존에 보여줬던 젠틀하고 반듯한 이미지가 아닌 어딘지 모르게 불안해 보이는 눈빛과 함께 모두의 시선을 사로잡는 죄수복까지 입고 있어 그에게 어떠한 사연이 숨어있는 것인지 궁금증을 자극할 뿐만 아니라 새로운 연기 변신에 대한 기대감도 쏟아지고 있다.

한편, 영화 <진범>은 오는 10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