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tvN <60일, 지정생존자> 배종옥, 지진희 몰아내기 시작?!
tvN <60일, 지정생존자> 배종옥, 지진희 몰아내기 시작?!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9.07.16 15: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tvN ‘60일, 지정생존자’
사진= tvN ‘60일, 지정생존자’

<60일, 지정생존자> 배종옥을 둘러싼 지진희와 이준혁과의 관계에 시청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국회의사당이 무너졌다는 사상초유의 사태를 시작으로 첫 회부터 시청자의 마음을 사로잡은 tvN 월화드라마 <60일, 지정생존자>에서 야당 대표로 현 정부를 견제하고 있는 윤찬경(배종옥 분)이 박무진(지진희 분)을 향한 적극적인 협제를 시작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반해 오영석(이준혁 분)과는 한 배를 타고 움직일 것으로 예상돼, 극의 재미를 높이고 있다.

차영진(손석구 분)에게 자신과 함께 하자는 제안부터 오영석을 영결식 추도문 낭독자로 올리는 등 본인의 입지를 넓히기 위해 그리고 박무진의 자리를 위협하기 위해 나서는 윤찬경의 행보가 눈길을 끌고 있다.

오영석의 추도문 낭독은 윤찬경의 흥미를 돋우며 자신이 탄 배에 함께 오르지 않겠냐는 제안을 만들어 냈고, 북한 전 고위급 인사 테러 자백 동영상의 유출은 박무진을 위태롭게 만들며 윤찬경의 입지를 더욱 견고히 다지게 하는 듯 했다.

이처럼 박무진을 돕는 듯 하면서도 알고 보면 그의 자리를 호시탐탐 노리며 견제하고 있는 윤찬경이 어떠한 카드로 그의 자리를 뺏게 될지 귀추가 주목된다.

[Queen 박유미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