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정두언 전 의원 공원서 숨진채 발견, 극단적 선택 추정…부인 “자택에 유서”
정두언 전 의원 공원서 숨진채 발견, 극단적 선택 추정…부인 “자택에 유서”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07.16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
정두언 전 새누리당 의원

정두언 전 새누리당 국회의원이 16일 자택 인근 야산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 서대문 경찰서에 따르면 정 전 의원은 이날 오후 서대문구 홍은동 야산의 공원에서 숨진채 발견됐다.

경찰과 소방당국은 이날 오후 3시42분쯤 유서를 써놓고 나갔다는 정 전 의원 부인의 신고를 받고 수색에 나서 인근 공원에서 정 전 의원을 발견했다.

경찰에 따르면 정 전 의원은 극단적인 선택을 한 것으로 파악됐다.

정 전 의원은 지난해 한 언론 인터뷰에서 우울증을 앓았던 경험이 있다고 털어놓기도 했었다.

현재 경찰은 정 전 의원에 대한 검안과 본인 여부를 확인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우울감 등 말하기 어려운 고민으로 전문가의 도움이 필요하면 자살 예방 핫라인 1577-0199, 희망의 전화 129, 생명의 전화 1588-9191, 청소년 전화 1388 등에 전화하면 24시간 상담을 받을 수 있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