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광한루 600년 기념축제 무료개방
광한루 600년 기념축제 무료개방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8.01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한루 600년 기념 다양한 볼거리 넘쳐

남원시가 광한루 건립 600년을 맞이하여 광한루의 역사문화를 전승하고 의미와 가치를 나누기 위하여 기념식이 진행되는 8. 3일(토)과 견우와 직녀가 만나는 칠월칠석인 8.7일(수)에 광한루원을 무료 개방한다.

광한루 600년 기념주간의 축제 일정은 ▲8.2일 남원 아리랑 ‘오늘이 오늘이소서’ 야간 공연 ▲8.3일 오후부터 신관사또 부임행차, 광한루 국보 승격 학술대회, 사랑의 편지 타입캡슐, 600 타북행사, 전통놀이 체험, 유명연예인 초청 축하공연, 밤하늘을 수놓는 불꽃놀이가 진행되고 ▲8. 4일에는 신관사또 부임행차, 전통놀이 체험행사가 있으며 ▲8.7일 야간에는 KBS 국악 한마당 공연이 한여름밤 광한루원에서 펼쳐진다.

또한 8. 4 ~ 8. 10에는 광한루를 매일 3회씩 개방하여 관광해설사의 설명으로 광한루원 역사문화를 알고 광한루원 전경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한다.

한편, 광한루원 앞 요천둔치에서는 한여름밤의 남원 막걸리 축제(8.2 ~ 8.4)로 통기타, 색소폰, 트로트 공연과 즉석 노래자랑이 진행된다.

광한루원 특설무대에서는 ‘한여름밤의 소리여행’ 프로그램 운영으로 8월 17일까지 매일 20시에 통기타, 앙상블, 성악, 국악, 농악, 무용, 합창, 가요, 창극 등의 공연을 관람할 수 있다.

8월 여름 휴가철, 남원으로의 여행은 시원한 지리산 계곡과 광한루 600년 역사와 풍성한 관광이벤트를 함께 체험하고 즐길 수 있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남원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