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EBS 다큐프라임’ 유일한 박사와 닮은 삶 인물 찾기 프로젝트… 김한일 대표 선정
‘EBS 다큐프라임’ 유일한 박사와 닮은 삶 인물 찾기 프로젝트… 김한일 대표 선정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08.14 2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오늘(14일) 오후 EBS1TV 시사교양 프로그램 ‘다큐프라임’에서는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편이 방송된다.

“유일한 박사님의 ‘남의 행복을 생각할 줄 아는 사람이 더욱 훌륭한 사람이다’라는 격언을 좋아합니다. 제게 ‘남’ 중에서도 가장 약한 ‘남’은 위안부 할머니들이었고 얼마 남지 않으신 그들의 행복을 위해 노력하는 게 제 방식대로 유일한 박사님의 정신을 계승하는 일이라고 생각합니다.” (김진덕ㆍ정경식재단 김한일 대표가 유일한 박사의 묘 앞에서)

한국인이 존경하는 독립운동가이자 기업가인 유일한 박사(1895-1971). 유일한 박사를 존경한다는 사람은 많지만 그의 삶을 본받으며 사는 사람을 찾기는 쉽지 않다.

이날 방송되는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편은 전 세계에서 유일한 박사와 닮은 삶을 살고 있는 인물을 찾아보는 프로젝트를 선보인다.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유일한 박사는 9세 때 미국으로 유학길에 올라 미주지역 독립운동가로 10대를 시작했다. 미시간대학교를 졸업하고 청년 사업가로 성공가도를 달리던 1926년, 한창 식민지 상태인 조국으로 돌아와 유한양행을 창업해 민족 보건을 위해 헌신했다. 제약사업으로 축적한 막대한 부는 해방된 조국의 교육사업에 환원하여 유한공고 등을 설립했다.

프로그램을 연출한 허성호(37) PD는 “제작진은 유일한 박사를 닮은 삶을 살고 있는 사람을 찾기 위해 전 세계를 조사하며 노력했다”며 “최종적으로 유일한 박사와 인생의 공통점이 명확한 재미동포 김한일 대표(59ㆍ미국 김진덕·정경식재단)를 선정했다”고 밝혔다.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17세 때 미국 유학길에 오른 김한일 대표는 미국 샌프란시스코 인근 실리콘밸리에서 의료진만 50명에 이르는 대형 치과병원을 운영하고 있는 치과의사이다. 그는 축적한 부를 50년 전에 떠나온 고국의 독도와 ‘위안부’ 문제 알리기 등 일제에 의해 왜곡된 역사를 바로잡는 교육 사업에 쏟아 붓고 있다. 이미 지난 8년간 200만 달러가 넘는 사재를 털었다.

그는 영화 <아이캔스피크>의 주인공인 ‘위안부’ 피해자 이용수(91) 할머니가 2015년 샌프란시스코 시의회 청문회에 증언하러 왔을 때 처음 만난 것을 인연으로 일본의 왜곡으로 점철된 ‘위안부’ 알리기에 헌신하게 됐다. 그 결과 일본정부의 집요한 협박과 방해에도 불구하고 2017년 9월 세계 대도시 최초로 샌프란시스코에 ‘위안부’ 기림비가 건립되는데 결정적인 공헌을 했다. 그날 제막식에서 “일본군 ‘위안부’ 피해를 입은 13개국에 기림비를 설치하고 싶다”고 밝힌 그의 다음 행선지는 고향 서울이다.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지난 2년 간 그의 주도 하에 미국 캘리포니아 주 내의 위안부 피해 13개국 커뮤니티의 힘을 모아 진행된 프로젝트는 오는 8월 14일 서울 남산에서 결실을 맺는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을 맞아 일제강점기 서울 남산에 있던 신사인 조선신궁 터 부근에 위안부 피해자 동상이 세워진다. 기림비는 그가 대표로 있는 김진덕·정경식재단(이사장 김순란)이 3·1운동 및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기증했다. EBS 제작진은 이 기림비가 만들어지는 전 과정을 독점 취재해 공개한다.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EBS 다큐프라임,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

지난 5월 미국 샌프란시스코를 직접 방문해 김한일 대표를 만난 진행자 이순재(86)씨는 “유일한 박사의 정신을 아주 훌륭하게 계승한 인물을 찾았다”며 “지속적으로 이런 발굴 프로젝트를 통해 유일한 박사의 업적과 정신이 화석화(化石化) 되지 않고 현실에서 더 널리 구현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역사의 빛 청년> 제8부 ‘지금, 여기 유일한’은 14일 밤 9시 50분, EBS1에서 방송된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 EBS 다큐프라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