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남구, 청소년 K-CSI 직업체험에 프로파일링 추가
강남구, 청소년 K-CSI 직업체험에 프로파일링 추가
  • 이주영 기자
  • 승인 2019.08.22 11: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거와 논리 바탕 추론능력 키워…신사중·언북중 등 실습 진행
강남구가 지난달부터 오는 10월까지 ‘청소년 과학수사대 직업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강남구청 제공]
강남구가 지난달부터 오는 10월까지 ‘청소년 과학수사대 직업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강남구청 제공]

서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지난달부터 오는 10월까지 ‘청소년 과학수사대 직업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특히 올해 프로그램에는 증거와 논리를 바탕으로 추론능력을 키우는 ‘프로파일링 체험’이 신설돼 눈길을 모으고 있다.

이번 프로그램은 구와 서울지방경찰청 과학수사과, 관내 학교가 함께 추진하며, 과학수사요원들이 직접 강사로 나서 △청소년 범죄예방 및 안전교육 △지문‧족흔적 채취 등 K-CSI(Korea Crime Scene Investigation) 과학수사 기법 체험 △프로파일링 체험 등 3개 영역을 강의한다.

본 체험교실은 2016년부터 운영돼 현재까지 18개교, 2080여명이 참여했다. 올해는 7월 은성중 1학년 100명을 시작으로, 신사중(8.23), 언북중(8.29), 압구정중(9.27), 은광여고(10.4), 역삼중(10.15)에서 실습이 진행되며, 학생들의 관심도와 참여도가 높아지고 있는 추세다.

이미화 교육지원과장은 “과학수사대 직업체험 뿐 아니라 다음달부터 11월까지는 도곡중 등 4개교 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청소년 공무원 직업체험’이 구청 및 보건소 등 업무시설에서 열린다”며 “앞으로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진로‧직업 체험 프로그램을 개발해 ‘미래형 매력 도시, 강남’을 만들어가겠다”고 말했다.

[Queen 이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