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DMZ평화관광(안보)‧생태관광 잠정 중단
DMZ평화관광(안보)‧생태관광 잠정 중단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09.20 14: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아프리카돼지열병 심각단계 격상에 따른 조치

아프리카돼지열병(ASF) 확산우려에 따라철원군 DMZ평화관광 및 안보 생태관광이 잠정 중단됐다.

철원군 전역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심각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중점 관리지역으로 지정됐다. 이에 따라 안보관광지와 평화의길, 생태관광 등 민통선 지역 일원의 관광이 중단된다.

아프리카돼지열병 심각단계 해제시까지 제2땅굴과 평화전망대, 월정리역, 승리전망대, 백마고지역, 화살머리고지 평화의 길, 용양보와 십자탑 등 DMZ생태평화공원 관광이 잠정 중단된다.

철원군 관계자는 “아프리카돼지열병이 심각단계로 격상되고 철원군이 중점관리지역으로 지정됨에 따라 민통선지역일원의 관광을 아프리카돼지열병 심각단계 해제 시까지 잠정 중단된다”며 “아프리카돼지열병이 확산되지 않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