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진군 떡 공예 체험 평생학습박람회에서 인기 만점
강진군 떡 공예 체험 평생학습박람회에서 인기 만점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10.15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진산 쌀과 천연색소를 이용한 떡 만들기 체험
박병호 전라남도 행정부지사가 행사장에서 시식하고 있다.
박병호 전라남도 행정부지사가 행사장에서 시식하고 있다.

 

강진군이 지난 11일과 12일 이틀간 순천시 순천만생태문화교육원에서 열리는 제2회 전라남도 평생학습 박람회에 참가했다.

‘평생학습, 전남을 잇다! 사람을 잇다!’라는 주제로 전라남도와 전라남도교육청이 주최하고 순천시와 전남평생교육진흥원이 주관한 이번 박람회에 전남 지역 22개 시군과 각 지역 115개 평생교육 기관‧단체가 참여하여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하고 평생학습 사업과 성과를 홍보했다.

강진군은 이틀 동안 친환경 강진 쌀을 사용하여 다섯 가지 천연색소를 입혀 아름다운 떡을 만드는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했다.

체험자들은 김혜영 강사의 지도에 따라 반죽을 밀어 앙금을 넣고 모양 틀을 사용해 바람떡을 빚은 뒤 전통문양을 찍어내 고명 틀로 떡을 꾸몄다.
 
강진군의 떡 만들기 체험은 지역 고유의 특산물을 이용해 맛의 고장으로서의 정체성을 표출하고 직접 반죽과 장식을 만드는 등 체험을 특화했다는 평가를 받았고 박람회 관계자와 200여 명의 참가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장혜련(40, 순천시)씨는 “만들어 놓은 떡을 먹어보니 너무 맛있고 직접 반죽을 빚고 떡을 장식해보니 마음의 안정을 찾을 수 있는 계기가 되었다”고 말했다.

강진군은 오는 12월까지 ‘민화실기’,‘프랑스자수’, ‘통기타 배우기’등의 평생학습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군민들의 자아실현을 돕고 지역의 경쟁력을 제고하고 있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강진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