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VIP' 특별출연 배해선, 짧은 출연에도 강렬한 인상 남겨
'VIP' 특별출연 배해선, 짧은 출연에도 강렬한 인상 남겨
  • 박유미 기자
  • 승인 2019.10.29 14: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드라마‘VIP’에 특별출연한 배우 배해선이 짧은 출연에도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지난 28일 첫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VIP’(극본 차해원/ 연출 이정림)는 백화점 상위 1% VIP 고객을 관리하는 VIP 전담팀 사람들의 비밀스러운 ‘프라이빗 오피스 멜로’ 드라마다. 극 중 배해선은 갑자기 부자가 된 벼락부자 길자 역을 맡았다.

지난 2회 방송에서 고요한 전담팀 사무실에 파동을 일으키며 등장한 길자는 과거의 일로 인해 정선(장나라 분)을 자신의 전담 쇼퍼로 지정하게 되었고, 이후 VIP 전담팀 모두가 돌아가며 그녀의 쇼퍼가 되었다.

이 날 역시 자신의 쇼퍼와 함께 쇼핑하기 위해 전담팀 사무실을 찾은 길자는 첫 출근한 유리(표예진 분)를 자신의 쇼퍼로 선택해 함께 나가게 되었고 이어 VIP 라운지에서 차를 마시며 대화를 나누는 두 사람의 모습이 그려졌다.

벼락부자가 된 이후 삶을 금액에 맞춰 살아가고 있는 자신의 이야기를 꺼내는 길자를 향해 “꼭 어울리는 사람이 돼야 하는 건가요?”라는 물음을 던진 유리는 길자뿐만 아니라 시청자들에게 무언의 깨달음을 주었다. 길자의 “근데 결국 사람들은 보이는 걸로 평가하게 돼 있어”라는 마지막 말 역시 그랬다. 이는 앞으로 전개될 드라마 속 한가지 키워드가 되어 수면위로 떠오를 것으로 보여 더욱더 보는 이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짧은 출연이었지만 배우들과의 특급 케미는 물론, 묵직한 메시지를 남기며 퇴장한 배해선의 활약은 극의 완성도를 높이며 드라마를 향한 시청자들의 자연스러운 감정 이입을 유도했다는 평을 받았다. 이처럼 특별출연임에도 확실한 존재감을 입증한 그녀의 앞으로의 활약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SBS 월화드라마 ‘VIP는 매주 월,화 밤 10시에 방송된다.

[Queen 박유미 기자] 사진= SBS ‘VIP’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