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도형의 풍경 '진눈깨비'
김도형의 풍경 '진눈깨비'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11.18 06: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작가 김도형의 풍경 '옥인동 서울, 2018' (인스타그램: photoly7)
사진작가 김도형의 풍경 '옥인동 서울, 2018' (인스타그램: photoly7)

 

동지가 다가온다.

낮이 노루꼬리 같이 짧다.

오후 여섯시를 오분 남겨둔 시각은 이미 밤.

진눈깨비 내린다.

감나무에 매달린 애처로운 가을 몇 개.

 


[#사랑#희망#고요#평안#공감#위안#위로#치유#힐링#사진작가#사진전#사진전시#갤러리#가을#풍경#풍경사진#가을풍경#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