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김도형의 풍경 '인연'
김도형의 풍경 '인연'
  • 김도형 기자
  • 승인 2019.11.22 0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작가 김도형의 풍경 '강화도, 2018' (인스타그램: photoly7)
사진작가 김도형의 풍경 '강화도, 2018' (인스타그램: photoly7)

 

강화도 새벽 들판길을 걷고 있을 때

몇가닥의 눈이 내게 안긴다.

무변광대한 하늘에 휘날리는 그 많은 눈발 중에 하필 내게온 너희는 도대체 나와 무슨 인연인가.

잡념으로 가득한 머리로 인연이란 무엇인지 그 이치를 캐보려 안간힘을 써보는데

그것을 깨닫기 까지는 아마도 이길을 쉬지않고 십 년은 걸어야 할 듯.

동녘에 푸른 먼동이 터오고

잠에서 깬 마을에는 하나 둘 등이 켜지고.

 

 


[#사랑#희망#고요#평안#공감#위안#위로#치유#힐링#사진작가#사진전#사진전시#갤러리#겨울#풍경#풍경사진#겨울풍경#사진]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