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청도군, 자연재해위험지구내 주택 대상 풍수해보험 추진
청도군, 자연재해위험지구내 주택 대상 풍수해보험 추진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0.01.23 15: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0년부터 소상공인도 가입 추진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자연재해위험지구내 주택을 대상으로 단체보험가입을 풍수해보험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풍수해보험은 국민이 저렴한 보험료로 예기치 못한 풍수해나 지진재해 시 스스로 대처할 수 있도록 하는 선진형 재난관리제도로써 주택과 온실, 소상공인 상가 및 공장물건에 대하여 가입이 가능하다.

기존에는 기초생활수급자 등 사회적 약자층만을 대상으로 단체보험을 추진하였으나 이번에는 풍수해로 인한 피해에 취약한 지역인 자연재해위험지구 내의 주택을 대상으로도 단체보험을 추진한다.

이번 단체보험을 통하여 풍수해보험에 가입하게 되면 추가로 50% 지원을 받을 수 있어 개별적으로 가입 시 100㎡기준 약 2만원의 가입비가 들지만 이번 단체보험으로 가입하면 약 1만원의 할인된 금액으로 가입할 수 있다.

보험 가입시에는 최대 99백만원(주택완전파손, 100㎡기준)까지 지원받을 수 있어 보험 미가입시 재난지원금으로 지원되는 12백만원에 비해 실질적으로 큰 도움이 될 수 있다.

또한, 2020년부터 소상공인 상가 및 공장물건(시설, 기계, 재고자산 포함)에 대해서도 풍수해보험을 가입할 수 있으며, 풍수해보험 가입 후 풍수해 및 지진으로 인한 피해 발생 시 최대 상가의 경우 1억원, 공장은 1.5억원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단체보험 가입을 원하는 사람은 읍면사무소 및 군청 안전건설과 자연재난담당 으로 문의하면 된다.

청도군 관계자는 “자연재해로부터 실질적 도움을 받을 수 있는 풍수해보험에 많이 가입하셔서 점점 더 많아지는 자연재해로부터 소중한 재산 피해에 대비하시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