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피레네산맥, 프랑스 망통, 헝가리 부다페스트, 체코 프라하… ‘걸어서 세계속으로’
피레네산맥, 프랑스 망통, 헝가리 부다페스트, 체코 프라하… ‘걸어서 세계속으로’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0.02.22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 유럽, 봄날이 온다’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 유럽, 봄날이 온다’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 유럽, 봄날이 온다’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 유럽, 봄날이 온다’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 유럽, 봄날이 온다’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 유럽, 봄날이 온다’

오늘(22일) KBS 1TV <걸어서 세계속으로> 640회는 ‘유럽, 봄날이 온다 (스페셜)’ 편이 방송된다.

메말랐던 회색빛 도시가 꽃과 새싹으로 형형색색 물드는 계절 봄. 벚꽃과 개나리가 핀 피레네 산맥은 우리나라의 산촌 풍경을 떠오르게 한다.

제철 꽃과 향긋한 레몬으로 가득한 프랑스 코트다쥐르와 망통을 지나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스프링 페스티벌, 체코에서는 운치 있는 강가의 봄 풍경을 즐긴다.

이탈리아 북부, 알프스산 기슭 벨라섬과 프랑스 프로방스의 꽃밭을 끝으로 겨울의 끝자락, 지중해와 맞닿아 있는 유럽에서 봄을 준비하는 사람들을 만나본다.

만개한 봄 풍경을 유럽 각지에서 미리 즐겨보자.

피레네 산맥에서 설산 아래 새싹이 움트는 풍경을 시작으로 프랑스 망통의 아름다운 꽃시장에 들러 황금빛 레몬으로 물든 거리를 걷는다.

헝가리 부다페스트의 봄과 함께하는 음악 축제로 떠난다. 체코에서는 강 주변의 낭만으로 물든 봄이 오는 프라하로 간다.

마지막으로 프랑스 프로방스에서 드넓게 펼쳐진 꽃밭을 보며 봄이 온 유럽을 만나본다.

세계의 다양한 도시들을 여행자의 시각으로 바라보고 그들의 역사와 문화, 삶의 모습을 담는 대한민국 대표 여행프로그램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는 이광용 아나운서가 내래이션을 맡아 매주 토요일 오전 9시 40분에 방송된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 KBS ‘걸어서 세계속으로’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