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구로구, 다문화 청소년 위한 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 운영
구로구, 다문화 청소년 위한 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 운영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0.02.24 10: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멘토-멘티 매칭해 학습지도, 고민상담 등 … 심리적 안정과 학업 성취도 향상 도와
28일까지 참여자 접수 … 예술작품 관람, 시설 견학 등 진로‧문화체험 행사도 마련
구로구가 다문화 청소년들을 위한 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은 2019년 학습지도 모습. [구로구 제공]
구로구가 다문화 청소년들을 위한 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사진은 2019년 학습지도 모습. [구로구 제공]

서울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다문화 청소년들을 위한 대학생 멘토링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구로구는 “소외되기 쉬운 다문화가정 자녀들의 밝고 건강한 성장을 지원하기 위해 ‘멘토-멘티 이음 사업’을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이번 ‘멘토-멘티 이음 사업’은 대학생 봉사자와 다문화 청소년을 매칭해 맞춤형 멘토링을 제공하는 프로그램이다. 대학생 멘토가 정기적으로 멘티의 소속기관이나 가정을 찾아 기초학습을 지도해 준다. 공부뿐 아니라 진로상담, 한국문화 적응 등의 고민을 함께 나누며 정서적 유대감도 형성한다. 3월부터 11월까지 방학기간을 제외하고 월 3회 이상 활동할 예정이다.

구로구는 28일까지 멘토와 멘티 참여자 각 20명을 모집한다. 멘토는 다문화 교육에 관심이 많은 서울 소재 대학 재학생이면 신청할 수 있다. 멘티는 관내 초등학생, 중학생 중 한국생활 적응이나 학업 수행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문화가정 또는 외국인주민 자녀를 대상으로 한다. 

신청을 원하는 이는 구청 다문화정책과(860-3019)로 문의하면 된다. 

2019년 진로문화체험-대학탐방 [구로구 제공]
2019년 진로문화체험-대학탐방 [구로구 제공]

구로구는 올해 멘토와 함께하는 진로․문화체험 행사도 마련한다. 다문화 청소년 80여명이 예술작품 관람, 시설 견학 등의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구로구 관계자는 “이번 멘토링 프로그램이 다문화 청소년들의 심리적 안정과 학업 성취도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내․외국인 주민이 함께 어우러져 살기 좋은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Queen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