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13 03:00 (토)
 실시간뉴스
이마트, 마곡지구 업무용지 8158억에 처분… "재무 건전성 확보"
이마트, 마곡지구 업무용지 8158억에 처분… "재무 건전성 확보"
  • 류정현 기자
  • 승인 2020.03.25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는 서울 마곡지구 CP4구역 업무용지를 8158억원에 처분했다고 25일 공시했다.

2013년 이마트는 SH(서울주택도시공사)로부터 2430억원을 주고 CP4구역을 매입했다. 당시 스타필드가 들어설 것으로 예상됐으나 계획은 취소됐다. 이커머스 강세 속 오프라인 부진이 매각으로 방향을 튼 결정적인 이유다.

이번 매각으로 이마트가 얻는 단순 시세차익은 5700억원 수준이다. 세금과 금융비용을 제외하더라고 상당한 이득을 본 것으로 추정된다. 앞으로 매장 리뉴얼과 신규사업에 자금이 투입될 것으로 예측된다.

이마트 관계자는 "재무 건전성과 투자재원 확보를 목적으로 처분했다"고 설명했다.

[Queen 류정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