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대구 한사랑요양병원 코로나19 확진자 사망…대구 129명-국내 총 191명
대구 한사랑요양병원 코로나19 확진자 사망…대구 129명-국내 총 191명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0.04.06 22: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0일 오후 육군 제2작전사령부 화생방대대 장병들이 대구 서구 비산동 한사랑요양병원 앞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병원 주변에 대한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
30일 오후 육군 제2작전사령부 화생방대대 장병들이 대구 서구 비산동 한사랑요양병원 앞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추가 확산을 막기 위해 병원 주변에 대한 방역작업을 하고 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집단감염이 일어난 대구의 요양병원 확진자 1명이 숨졌다. 이로써 코로나19로 인한 대구 사망자는 129명, 전국으로는 191명으로 늘었다.

6일 대구시에 따르면 이날 오후 1시4분쯤 대구의료원에서 치료를 받던 85세 여성이 사망했다.

치매와 뇌경색 등 기저질환을 앓은 이 여성은 지난해 10월부터 서구 한사랑요양병원에 입원해 있다 지난달 17일 요양병원 코로나19 전수검사를 받고 다음날 양성 판정이 나왔다.

오후 2시22분쯤에는 김천의료원에서 입원 치료 중이던 78세 남성이 폐렴과 급성호흡부전으로 숨졌다. 이 남성은 집단감염이 발생한 서요양병원에 대한 전수검사에서 코로나19 확진판정을 받은 후 김천의료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아 왔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