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양평군, 군민 1인당 22만원 지급 ‘재난기본소득’ 9일부터 접수
양평군, 군민 1인당 22만원 지급 ‘재난기본소득’ 9일부터 접수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0.04.08 14: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홈페이지를 통해 경기지역화폐카드, 신용카드 및 선불카드로 신청
브리핑(기존) 중인 정동균 양평군수
브리핑(기존) 중인 정동균 양평군수

 

양평군은 군민 1인당 22만원(경기도 10만원, 양평군 12만원)을 지급하는 ‘재난기본소득’ 을 오는 9일 오후 3시 오픈하는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받는다.

양평군은 재난기본소득 지급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논의한 결과 경기도 재난기본소득과 함께 지급하는 것이 군민의 편의를 위한 것이라고 판단, 경기도와 양평군의 재난기본소득 22만원을 일괄 지급키로 최종 확정했다.

지급대상은 2020년 3월 23일(월) 24시 이전부터 신청일 현재까지 계속해서 양평군에 주민등록이 되어 있는 주민이며 나이, 소득, 자산, 성별, 직업 등을 가리지 않고 양평군민 모두에게 지급된다. 3월 23일 이후 신청일까지 타 시도 전출자, 사망자 등은 지급대상에서 제외되며, 지급 대상이 아닌 경우 착오로 지급되었더라도 추후 확인을 통해 환수할 예정이다.

재난기본소득의 신청은 총 세가지 방법으로 할 수 있다.

첫번째는 온라인 접수다. 오는 4월 9일부터 30일까지 경기도 재난기본소득 홈페이지에 접속해 경기지역화폐카드 혹은 기존의 신용카드로 신청 할 수 있다.

두번째는 경기지역화폐카드나 신용카드 이용이 어려울 경우 오는 4월 20일부터 7월 31일까지 읍·면사무소 또는 농협중앙회 방문접수를 통해 선불카드로 받을 수 있다.

선불카드의 경우 혼잡함을 피하기 위해 출생연도와 가구수에 따라 아래 표와 같이 신청시기를 구분한다.

직장인을 배려해 4월 20일부터 5월 17일까지 읍·면사무소에서는 저녁 8시까지, 토요일과 일요일은 오전 9시부터 저녁 6시까지 신청 가능하며, 5월 18일부터 7월 31일까지는 정상 근무시간에만 신청 가능하다. 단, 농협중앙회는 평일에만 신청 가능하다.

세번째는 교통약자, 고령자, 장애인 등의 취약계층 수요층을 면밀히 분석해 5월 중순부터 찾아가는 현장서비스로 제공할 예정이다.

 

사용가능기간은 사용안내 문자수신일로부터 3개월 이내에만 사용이 가능하다. 단, 6월 20일 이후 신청건에 대해서는 최대 8월 31일까지 사용이 가능하며, 미사용분은 자동소멸한다.

사용매장은 주민등록이 된 시·군별 지역화폐 가맹점으로 연매출 10억원 이상의 매장, 백화점, 대형마트, 기업형 슈퍼마켓, 유흥업소, 프렌차이즈 직영점은 사용불가하며 사용가능한 매장은 경기지역화폐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신용카드의 경우에도 지역화폐 가맹점이 아닌 경우 재난기본소득 차감 대상에서 제외된다.
 
정동균 양평군수는 “군민들의 편의를 위해 기본재난소득 TF팀을 구성하고 우리군 재난기본소득과 경기도 재난기본소득을 함께 지급하기로 최종 결정했다”며 “코로나 19로 인해 침체된 지역경제가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신속한 기본재난소득 지급을 위해 행정력을 총동원하겠다”고 말했다.   

[Queen 김도형기자] 사진 양평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