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英매체, 손흥민 '70m 질주 원더골' 올해 최고의 골
英매체, 손흥민 '70m 질주 원더골' 올해 최고의 골
  • 김원근 기자
  • 승인 2020.04.27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 인스타그램 캡처
손흥민 인스타그램 캡처

 

지난해 최근 프리미어리그 3시즌 동안 기록된 최장거리 골인 손흥민의 '70m 질주 원더골'이 또 다시 시즌 최고의 골이라는 평가를 받았다. 

스포츠매체 '디애슬레틱' 영국판은 27일(한국시간) 홈페이지를 통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리그가 중단된 상황에서 자체적으로 시즌을 결산하는 이벤트를 마련했다.


올해의 남녀 선수, 올해의 남녀 영플레이어 등을 시상했는데 손흥민은 '올해의 골' 부문에 당당히 이름을 올렸다.

손흥민에게 기쁨을 안겨준 득점 장면은 지난해 12월8일 번리와의 2019-2020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16라운드에서 나온 호쾌한 드리블 후의 슈팅이었다.

당시 손흥민은 토트넘 진영부터 공을 달고 질주, 번리 수비수들을 추풍낙엽으로 만든 뒤 골망을 흔들었다. 현지 언론들은 디에고 마라도나나 조지 웨아 등 전설들을 소환하며 손흥민 득점에 찬사를 보낸 바 있다.

축구 데이터 통계 매체인 '옵타(OPTA)에 따르면 번리전 손흥민의 득점은 71.4m를 내달려 기록한 것이다. 최근 프리미어리그 3시즌 동안 기록된 최장거리 골이었으며 6명을 쓰러뜨리는 동안 11초 밖에 소요되지 않았다.

손흥민의 득점은 지난 3월 열린 '런던 풋볼 어워즈'에서도 2019-20시즌 최고의 골로 뽑혔고 디애슬레틱의 선택까지 받는 등 2019-20시즌 가장 인상적인 득점이었다는 것이 여러 차례 확인되고 있다.

디애슬레틱은 올해의 남자선수로 맨체스터 시티의 케빈 데 브라위너를 선택했으며 남자 영플레이어상의 영예는 리버풀의 트렌트 알렉산더-아놀드에게 돌아갔다.

 

[Queen 김원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