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울 황학동에 공동주택 402가구 건립…52가구는 임대주택 공급
서울 황학동에 공동주택 402가구 건립…52가구는 임대주택 공급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0.05.14 09: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주택조합설립 인가…지구단위계획 가결
황학동 지구단위계획구역.
황학동 지구단위계획구역.

서울시는 지난 13일 제6차 도시·건축공동위원회를 개최해 황학동 2085번지 일대 지구단위계획구역 및 지구단위계획(안)을 수정가결했다고 14일 밝혔다.

대상지는 지하철 2·6호선 신당역과 청계천 인근으로 2018년 9월 지역주택조합 설립인가를 받은 곳이다.

이번 지구단위계획 결정으로 도심권내 공동주택 402가구가 건립될 예정이며 이 중 52가구는 소형 공공임대주택으로 공급된다.

구역면적 6256.5㎡에 지하 6층~지상 20층, 연면적 5만6478.4㎡규모로 공동주택 4개동 및 근린생활시설이 건설된다. 건축물 4층 일부는 공공보건의료 정책을 수립하고 이를 지원하는 공간으로 활용될 예정이다.  

서울시 관계자는 "이번 지구단위계획 결정으로 도심권 주거공급 확대 및 양질의 공공보건의료서비스 제공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Queen 이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