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관중석 FC서울 응원단이 '리얼돌'? … K리그 '국제적 망신살'
관중석 FC서울 응원단이 '리얼돌'? … K리그 '국제적 망신살'
  • 김원근 기자
  • 승인 2020.05.19 15: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FC서울 관중석에 등장한 응원단이 성인용품 '리얼돌'이라는 의혹에 대해 한국프로축구연맹이 조사에 나섰다.

FC서울은 지난 17일 서울월드컵경기장에서 열린 FC광주와의 '하나원큐 K리그1 2020' 2라운드에서 서포터즈석에 응원을 위해 설치한 마네킹이 성인용품 '리얼돌'로 보인다는 의혹에 휩싸였다.


경기 시작 후 보도 사진과 중계화면등이 퍼지기 시작했고, 필요 이상으로 사람과 닮은 해당 마네킹이 리얼돌로 보인다는 의혹이 SNS를 통해 퍼지기 시작했다.

'더선'과 '골닷컴' 등 주요 외신도 해당 사건 보도하며 국제적 망신이라는 지적도 나왔다.

FC서울은 사과문을 게재하고 문제의 마네킹은 "‘달콤’이라는 회사에서 제작했고, 성인용품이 아니라는 확인과정을 몇 번이나 거쳤다"며 제작업체의 잘못으로 돌렸다.

하지만 (주)달콤 홈페이지에 나온 '우리는 성인용품 제작 업체'라는 문구 등 여러 정황을 볼 때 서울이 이 사실을 몰랐다는 해명은 납득하기 어렵다.

프로축구연맹 관계자는 18일 "리얼돌 논란에 대해 경위를 파악하고 있다. 우선 사실관계에 대해서 FC서울의 소명을 들어볼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해당 규정은 상업 광고물에 해당되는데, 이번 마네킹은 응원 도구였다. 상벌위원장에게 유권해석을 받아볼 예정"이라고 말했다.

 

[Queen 김원근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