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서울시, 사당4동 일대 저층주거지역 도시재생활성화계획 가결
서울시, 사당4동 일대 저층주거지역 도시재생활성화계획 가결
  • 류정현 기자
  • 승인 2020.05.29 12: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당4동 도시활성화계획구역

서울시는 지난 28일 제4차 도시재생심의위원회를 열고 동작구 사당4동 300-8번지 일대 저층 주거지역 지역에 대한 도시재생활성화계획을 가결했다고 29일 밝혔다.  

사당4동 300-8번지 일대는 20년 이상 노후 건축물이 65.1% 이상을 차지하고 지역 내 주민 편의시설 부족할 뿐만 아니라 최근 10년간 사업체가 5.2% 이상 감소하는 등 지역 쇠퇴가 우려되는 지역이다.


서울시와 동작구에는 2018년 10월 '서울형 도시재생 3단계 사업지역'으로 선정해 거버넌스 강화 및 기본구상을 마련했다. 지난해 8월 정부의 도시재생 뉴딜사업 대상지로 최종 선정됐다.

이번 심의 통과로 서울시는 다음달부터 △스마트 마을교통체계사업 △안전한 마을 기반시설 △집수리 리빙랩사업 △생활SOC복합시설 내 도시재생 앵커공간 조성사업 △주민 커뮤니티 공간 조성사업 △걷고 싶은 마을중심가로 사업 등 총 9개 부문 20개 마중물사업을 추진한다.

마을의 숙원사업이었던 교통체계 마련을 위해 전기버스 운영, 정류장 및 충전소, 공유주차장 등을 설치할 계획이다. 노후한 주택은 소규모 주택정비 지원사업을 추진하고 생활SOC복합시설 내에 주민센터, 치안센터, 마을방송국, 다목적회의실 등 도시재생 앵커시설을 조성할 계획이다.

동작구는 도시재생 활성화계획안에 대한 고시절차를 진행할 예정이며 이후 도시재생사업에 대한 본격적인 실행 단계에 돌입한다.

강맹훈 서울시 도시재생실장은 "사당4동 도시재생사업은 노후된 거주환경을 개선하고 쇠퇴한 지역상권을 활성화하고 지역 고유 문화성을 되찾는 근린재생형의 하나의 새로운 유형이 될 것"이라며 "다른 지역에 대한 파급효과가 큰 성공적인 도시재생사업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Queen 류정현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