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그것이 알고싶다] 누가 그녀를 살해했나-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미스터리
[그것이 알고싶다] 누가 그녀를 살해했나-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미스터리
  • 박소이 기자
  • 승인 2020.08.01 1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그것이 알고싶다]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미스터리
[그것이 알고싶다]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미스터리

 

오늘밤 '그것이 알고싶다'에서는 9년째 미궁에 빠진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을 다룬다.

11년 전 겨울, 제주 보육교사가 살해된 사건이 발생했다. 농업용 배수로에서 변사체로 발견된 여성은 보육교사로 일하던 양수정(가명) 씨.

그녀는 친구들과 모임 후 귀가 길에 실종된 것으로 추정되었다.

그러나 증거가 없어 범인을 특정하지 못한 채 9년의 세월 동안 미제사건으로 남아 있다.

사건 후 9년 만에 검거된 유력 용의자는 무죄를 선고받고 본인의 억울함을 강력히 주장하고 있다.

이대로 영구미제로 남을 것인가. 오늘밤 '그것이 알고싶다'에서 진실 공방 속 제주보육교사 살인사건의 미스터리를 심층취재했다.
 

# 사망시간 미스터리
 

2009년 2월 8일, 차가운 바람이 불던 제주. 외진 곳에 있어 인적이 드문 애월읍 고내봉 인근 농업용 배수로에서 여성 변사체가 발견됐다. 그녀의 정체는 시신 발견 일주일 전인 2월 1일 친구들과 모임을 가지고 난 후 실종된 양수정(가명)씨.

지인들은 어린이집에서 보육교사로 일하던 수정(가명)씨가 누구보다도 성실하고 부모님을 위하는 착한 딸이었다고 입을 모아 말했다.

수사 초기에 가장 큰 논란이 됐던 쟁점은 바로 사망 시간에 대한 미스터리. 실종 당일 살해당했을 것이라고 추정한 경찰에 반해, 부검 결과는 시신의 부패가 전혀 이뤄지지 않은 것으로 나타났다.

위 속 내용물 중 마지막으로 먹었던 삼겹살 등의 음식물이 없는 점을 통해 시신 발견 24시간 이내에 사망했을 것이라고 나왔다.

주요 용의자로 조사를 받고 있던 택시기사 박 씨는 알리바이가 입증되었고 사건은 미궁 속으로 빠졌다.
 

# 배수로의 차가운 냉장 효과가 가져온 결과
 

시간이 흘러 사건은 영구미제로 남는 듯했지만 수사의 끈을 놓치지 않고 있던 경찰은 사건의 실마리가 될 만한 사실을 밝혀낸다.

몇 차례의 동물실험 끝에 배수로의 응달과 차가운 제주 바람이 만나 냉장 효과를 만들어내 시신의 부패를 늦췄다는 사실을 찾아낸 것.

사망 시간의 미스터리가 풀리고 과학수사의 발전으로 미세증거가 과거와 달리 증거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으며 지난 2018년 5월, 마침내 유력한 용의자가 검거됐다.

용의자의 정체는 바로 9년 전 알리바이를 입증하며 용의선상에서 배제된 택시기사 박 씨. 그러나 그는 무죄를 주장했고 재판 과정에서도 지문과 유전자 등 직접증거가 전무하고 미세섬유 등 간접증거만 있는 탓에 양측의 치열한 공방이 이어졌다.

2019년 7월 11일 열린 1심 재판의 결과는 무죄. 검찰은 불복해 항소장을 제출했지만 2020년 7월 8일 이어진 항소심에서도 무죄가 선고됐다.

대법원의 판결만이 남은 지금... 배수로 속 진실의 행방은 모연하기만 하다.


 

[그것이 알고싶다] 배수로에 갇힌 진실,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그것이 알고싶다] 배수로에 갇힌 진실,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그녀를 살해한 범인은 누구인가
 

“나를 이렇게 힘들게 만들고 우리 가족들을 힘들게 만들었던
그 사람들한테 가만있지 않을 거라고요”
 

유력한 용의자인 박 씨도 끊임없이 무죄를 주장하며 억울함을 호소하고 있다. 박 씨의 주장이 사실이라면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의 제3의 용의자가 존재하는 것인가?

사건의 또 다른 중요한 쟁점 중 하나는 바로 범인의 이동 경로. 양수정(가명)씨가 택시를 이용해 집으로 돌아갔을 것이라고 추정한 경찰은 그녀의 마지막 행적에서 집까지 가는 가장 보편적인 경로에 대한 택시기사 설문 조사를 진행했다.

그리고 해당 지역에 존재하는 CCTV들을 조사해 사건 당일 해당지역을 운행한 것으로 추정되는 택시기사 박 씨를 용의자로 특정했다.

하지만 당시 제주도에는 방범용 CCTV가 많이 설치돼 있지 않았고 주로 상가나 가정집에 딸린 CCTV들이 전부인 탓에 영상의 해상도가 떨어져 증거로서의 가치를 인정받지 못했다.

한 여성을 살해하고 법망을 따돌린 채 우리의 곁에 존재하고 있을 진범의 얼굴은 무엇일까?

이번 주 토요일 밤 방송되는 ‘그것이 알고싶다’ ‘배수로에 갇힌 진실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편에서는 밝혀진 사실을 바탕으로 범인의 흔적을 추적하며 사건의 진실에 대해 알아보고자 한다.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는 사건의 진실은 무엇인가. ‘제주 보육교사 살인사건’ 이대로 영구미제로 남을 것인가? 연출 김병길, 글·구성 신진주.


[Queen 박소이기자] 사진 SBS ’그것이 알고싶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