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강남구, ‘푸드 딜리버리’로 맞춤형 복지 실현
강남구, ‘푸드 딜리버리’로 맞춤형 복지 실현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0.08.09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원·대치점 2곳서 홀몸어르신, 장애인 대상 식료품·잡화 등 물품 수요조사·포장 작업 지원

푸드마켓 내부 모습.
푸드마켓 내부 모습.

울 강남구(구청장 정순균)가 찾아가는 맞춤형 복지 실현을 위해 이달부터 관내 홀몸어르신, 중증장애인 등 취약계층을 위한 ‘푸드 딜리버리’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푸드 딜리버리’는 11월까지 강남푸드마켓 일원·대치점 2곳에서 제공되며, 식료품과 잡화 및 의류 등 취약계층이 원하는 물품을 전화로 접수 받은 후 직접 가정으로 전달해준다. 물품은 월1회 무상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구는 이를 위해 희망일자리사업으로 모집한 청년인력 5명을 푸드마켓 매장에 전담 배치하고, 물품 수요조사, 포장 작업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한편 강남구는 지난달 강남․역삼․삼성세무서와 업무협약을 맺은 데 이어 △고용복지플러스센터 △강남․수서경찰서 △서울강남우체국 등 관내 공공기관과 협조체계를 구축하는 등 촘촘한 사회복지망 실현에 앞장서고 있다.

임동호 복지정책과장은 “현재 애플리케이션 ‘더강남’에서 푸드마켓 물품의 종류와 수량 등을 사전에 확인할 수 있도록 개발 중”이라며 “앞으로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온택트(Ontact)리더, 강남’으로 거듭나기 위해 복지 전반에 언택트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Queen 이광희 기자] 사진 강남구 제공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