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신한금융, 집중호우 피해 복구 5억 추가 기부…총 10억 쾌척
신한금융, 집중호우 피해 복구 5억 추가 기부…총 10억 쾌척
  • 류정현 기자
  • 승인 2020.08.13 15: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한금융 본사 모습. 

신한금융그룹이 집중호우 피해 복구 지원에 5억원을 기부한다. 지난 6일 신한은행의 5억원 기부에 이은 추가 지원으로 총 10억원을 쾌척하게 됐다.

13일 신한금융에 따르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5억원을 추가로 기부한다. 이번 기부금은 수해 피해지역 복구 및 물품지원 등에 사용된다.


직원들의 자원봉사도 지원한다. 신한금융은 이를 위해 평일에 자발적인 자원봉사를 희망하는 직원에게는 안전 확보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지침 준수를 위해 마스크, 손소독제, 장갑 등 필수 방역용품을 제공하고 하루의 유급휴가도 지원한다

조용병 회장은 "수해로 피해를 입은 지역 주민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게 그룹 차원의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앞으로도 신한금융은 지역 사회와 상생하기 위한 사회책임 경영을 꾸준히 실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Queen 류정현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