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청송군, 2020 한여름 밤 용전천 음악회 잠정 연기
청송군, 2020 한여름 밤 용전천 음악회 잠정 연기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0.08.14 10: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송군(군수 윤경희)은 오는 주말인 15일(토)과 16일(일) 양일간 청송읍 용전천 현비암 자연경관을 무대 삼아 개최하기로 한 ‘2020 한여름 밤 용전천 음악회’를 잠정 연기하기로 결정했다.

이번 음악회는 코로나19로 일상에 지친 군민들과 코로나를 피해 ‘산소카페 청송군’을 피서지로 찾은 관광객들을 위한 행사로, 피서지에서 특별한 추억과 시원한 여름밤을 선사하기 위해 기획되었지만,

지난 6월 말부터 50여 일간 지속된 역대 최장 장마와 폭우로 전국이 피해를 입고 피해 복구에 여념이 없는 상황에서 음악회 개최는 적절하지 않다는 윤경희 청송군수의 판단으로 잠정 연기하게 되었다.

한편, 윤경희 청송군수는 “시기가 시기인 만큼 이번 음악회를 기대했던 군민들에게 양해를 부탁드린다.”며 “향후 음악회뿐만 아니라 군민과 관광객을 위한 공연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문화향유의 기회를 제공함은 물론 지역경기를 활성화 할 수 있는 문화관광정책을 펼쳐 나가겠다.”고 말했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