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건설사 회장 등 상대 60억 사기…잠적한 50대女 4개월만에 검거
건설사 회장 등 상대 60억 사기…잠적한 50대女 4개월만에 검거
  • 류정현 기자
  • 승인 2020.08.14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광주 서부경찰서

광주지역 유력 자산가들에게 수십억원대 부동산 사기를 벌이고 잠적한 50대 여성이 4개월만에 붙잡혔다.

14일 광주 서부경찰서에 따르면 부동산 사기로 60억원을 가로채고 잠적한 여성 사업가 A씨(56·여)를 전날 전북 부안 한 휴양시설에서 체포했다.


A씨는 지역 건설사 회장 등 3명에게 아파트와 오피스텔 투자 명목으로 투자를 유도한 후 돈을 가로채거나 수 억원을 빌린 후 갚지 않는 차용사기를 벌인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접수된 고소장 2건과 검찰 직수 사건 1건 등 총 3건의 범행에 조사를 착수, A씨가 피해자 3명에게 60억여원을 가로챈 것으로 보고있다.

이 중 지역 건설사 회장에게 부동산 부지 매입 명목으로 40여억원, 차용사기 등으로 20여억원을 갈취했다.

A씨는 지난 2월 건설사 회장의 고소장 접수로 경찰 조사를 받게 되자 경찰 출석을 거부하고 돌연 가족들과 함께 잠적했다. 경찰은 지난 4월 체포영장을 발부받아 A씨를 추적해왔다.

경찰은 A씨를 유치장에 입감한 후 정확한 사건 경위를 조사 중이다.

[Queen 류정현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