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이마트, 추석 맞아 ‘효도가전 대전’…안마의자·안마기 최대 20% 할인 행사
이마트, 추석 맞아 ‘효도가전 대전’…안마의자·안마기 최대 20% 할인 행사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0.09.21 1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디프랜드 팬텀2 브레인 [이마트 제공]
바디프랜드 팬텀2 브레인 [이마트 제공]

이마트는 오는 30일 수요일까지 ‘효도가전 대전’을 열고 안마의자·안마기 약 35종을 최대 20% 가량 저렴하게 판매한다고 21일 밝혔다.

이마트는 이번 행사를 위해 1년 간의 사전 기획을거쳐 총 2만 개의 물량을 마련했다. 이번 행사에서 가장 눈에 띄는 점은 안마의자 2개 동시 구매 시 푸짐한 혜택을 제공한다는 점이다.

행사 기간 브람스, 바디프랜드 안마의자를 2개 구매하는 고객은 최대 20% 가격 할인을 받을 수 있다. 이는 개별 상품을 따로 구매했을 때의 할인율인 3~11%를 훌쩍 뛰어넘는 수치이다.

또 구매 금액대에 따라 25만원 상당의 ‘윈마이 마사지건 420T’, 7만원 상당의 ‘KLUG 미니마사지기S’ 등을 무료로 증정 받을 수 있다.

대표 상품으로는 ‘브람스 앨리스(398만원)’, ‘플레이비 체어(98만원)’를 동시 구매 시 정상가 496만원에서 19.8% 할인된 398만원에 구매가 가능하다.

‘바디프랜드 팬텀2 브레인(458만원)’과 ‘팬텀2 코어(338만원)’ 역시 함께 구매하면 12.6%의 할인효과(정상가 796만원→할인가 696만원)를 누릴 수 있다.

이 밖에도 행사카드 결제 시 ‘일렉트로맨 쿠션마사지기(EMP-50)’는 3만 4800원에서 1만원 할인된 2만 4,800원에 '일렉트로맨 종아리발마사지기(CA828)'는 17만 8000원에서 3만원 할인된 14만 8000원에 판매한다.

이마트가 이처럼 대대적인 효도가전 프로모션에 나서는 것은 추석을 앞둔 9월이 연중 손꼽히는 효도가전 대목인데다, 올해의 경우 코로나 사태로 집에 머무르는 시간이 길어지며 건강가전 수요가 크게 늘어난 만큼 안마의자가 추석 선물로 더욱 각광받을 것으로 점쳐지기 때문이다.

실제로 이마트가 2019년 매출을 분석한 결과 안마기, 안마의자 매출은 가정의 달인 5월에 가장 높았으며, 추석이 있는 9월은 그 뒤를 잇는 것으로 확인됐다.

아울러 코로나발 홈코노미족 증가로 올 들어 1월부터 8월까지 이마트의 안마기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17.0% 증가했고 안마기 역시 49.6%의 높은 매출신장률을 기록했다.

특히 6월부터 8월까지 효도가전 매출신장률이 27.2%, 45.0%, 60.4%로 상승하는 등 관련 상품을 찾는 발걸음은 계속해서 늘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올 추석 효도가전 흥행에 ‘청신호’가 켜졌다고 평가 받는 대목이다.

양승관 이마트 가전 바이어는 "안마기, 안마의자에 대한 수요가 부쩍 증가한 가운데, 추석을 맞아 효도가전 구매를 고민 중인 고객들을 위해 이번 행사를 기획하게 됐다"며 "풍성한 혜택을 마련한 만큼, 부모님 댁에 안마의자를 놓아드리고집에서 사용할 안마의자도 장만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Queen 이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