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포토] 만추의 기억법
[포토] 만추의 기억법
  • 양우영 기자
  • 승인 2020.11.09 14: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_양우영 기자
사진_양우영 기자

 

입동을 지나고나니 아침저녁으로 쌀쌀한 바람이 더해갑니다.

올해 유난히 곱게 물든 단풍을 좀 더 붙잡아 두고 싶지만 달려가는 시간 앞에 요령부득.

피할 수 없으면 즐길는 수밖에요.

두꺼운 옷 미리 꺼내두고, 난방도 점검하며 겨울 준비 순순하게 해두었으니 이제 남은 만추를 그저 만끽해보려 합니다.

 

[Queen 글 / 사진_양우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