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코로나19 신규확진 569명, 이틀연속 500명대…지역발생 525명 수도권 337명
코로나19 신규확진 569명, 이틀연속 500명대…지역발생 525명 수도권 337명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0.11.27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정은경 질병관리청장

27일 질병관리청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일일 신규 확진자가 569명 발생했다고 밝혔다. 

코로나19 신규확진자가 569명 발생하면서 이틀 연속 500명대로, 일일 발생 규모로는 지난 3~4월 대구·경북 대유행 상황때 이후 최대 수준이다. 전국적인 대유행이 시작되면서 정부는 이 날 추가 방역강화조치 방안을 논의할 계획이다.

신규 확진자 569명 중 지역발생 사례는 525명이고 해외유입은 44명이다. 수도권 확진자는 지역발생 기준으로 337명(서울 204명, 경기 112명, 인천 21명)을 기록했다. 그 외 지역은 경남 38명, 충남 31명, 부산과 전북 각 24명씩, 충북 19명, 광주 13명, 강원 8명 등 순이다.

정부는 수도권을 중심으로 '코로나19' 확산세가 커지자 지난 24일 0시부터 수도권 지역에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를 시행했다. 수도권 지역의 1주간 일평균 환자는 271.1명으로 2단계 상향 기준인 200명을 크게 넘은 상황이다.

국내 신규 확진자 추이는 0시 기준, 지난 14일부터 27일까지(2주간) '205→208→222→230→313→343→363→386→330→271→349→382→583→569명' 순으로 나타났다.

같은 기간 해외유입 사례를 제외한 지역발생 추이는 '166→176→192→202→245→293→320→361→302→255→320→363→553→525명' 순을 기록했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