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결혼정보회사 가연 ‘연인의 상식 수준, 연애에 미치는 영향’ 설문 진행해
결혼정보회사 가연 ‘연인의 상식 수준, 연애에 미치는 영향’ 설문 진행해
  • 송기철
  • 승인 2021.01.16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혼남녀 42.7% “가장 잘 알았으면 하는 분야, 일반상식”

결혼정보회사 가연이 ‘연인의 상식 수준이 연애에 미치는 영향’ 등에 대한 미혼남녀들의 생각을 알아봤다.

가연이 지난 11월 5일부터 30일까지 미혼남녀 1,191명(남 508, 여 683)을 대상으로 설문을 진행한 결과, 이들은 ‘이것만은 잘 알았으면 하는 분야’로 ‘일반상식(42.7%)’을 가장 많이 선택했다. 이어 ‘사회(25.4%)’, ‘경제(14.3%)’, ‘정치(10.4%), ‘기타(7.2%)’ 순으로 꼽았다. 기타 답변으로는 내 마음, 연애, 눈치, 예의, 인간관계 같은 센스부터 속담, 한자성어, 역사, 요리, 영어 회화 등 특정 분야 지식을 들었다.

설문 결과에 의하면, 미혼남녀들은 연인에게서 ‘일반적인 상식’ 수준을 가장 원하고 있었다. 가연 관계자는 “일반 상식이란 예의, 속담부터 생활 상식, 맞춤법까지 폭넓은 분야로 생각된다”며 “응답 중 ‘경제’와 ‘사회’는 최근 2030세대들의 주식•재테크를 향한 관심이 높아진 것이 응답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보인다”고 전했다.

‘연인의 상식 수준이 연애에 영향을 미치는가’에는 ‘어느 정도 영향을 미친다(65.2%)’, ‘많은 영향을 미친다(18.3%)’, ‘그다지 상관없다(16.5%)’ 순으로 응답했다. 특히 많은 영향을 미친다고 답한 남녀의 비율은 남성(37.1%)보다 여성(62.9%)이 눈에 띄게 더 높았다.

‘부족함을 들키지 않기 위해 따로 노력한 경험이 있는가’에 대해서는 ‘있다(44.1%)’, ‘없다(28.9%)’, ‘잘 모르겠다(27%)’ 순으로 답했다. 노력한 이유로는 ‘부끄러운 일을 겪을까 봐(47.3%)’, ‘스스로 자신감을 갖기 위해(36.8%)’, ‘싸움의 원인이 될 것 같아서(8.3%)’, ‘기타(7.6%)’ 순이었다. 응답자의 약 절반 가까이가 연인 앞에서 부족해 보이고 싶지 않아 노력한다고 답한 것이다.

결혼정보회사 가연 관계자는 “남녀를 불문하고 다양한 지식을 가진 이성은 매력도 높기 마련이다”며 “반대로 사람의 외모와 성향 등이 마음에 들더라도 대화 도중 기본적인 상식이 없다고 느껴지면 호감을 떨어트리는 요인이 될 수 있다”고 말했다. 또 “잘 아는 분야라고 해서 상대방을 무시하거나 과하게 아는 체하는 것은 지양해야 한다”며 “적당한 자신감은 자신을 빛나게 하고 지나친 자랑은 거부감을 줄 수 있음을 염두 해야 할 것”이라고 조언했다.

한편 가연은 서울 역삼 본점을 비롯해 경기도 인근의 경인, 세종 인근의 대전 결혼정보회사 등 전국 지점을 운영 중이며, 본사 직영체제로 전국 어디서나 동일한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코로나19 예방 차원에서 직접 방문 이외에도 전화, 카카오톡 오픈채팅으로 비대면 상담도 지속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사진 가연결혼정보㈜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