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EBS 세계테마기행] 벼랑 끝을 걷다…레위니옹 살라지·마파트·실라오스 협곡기행
[EBS 세계테마기행] 벼랑 끝을 걷다…레위니옹 살라지·마파트·실라오스 협곡기행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1.01.25 20: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페셜 – 벼랑 끝을 걷다 협곡기행 1부. ‘레위니옹 살라지협곡’ / EBS 세계테마기행
스페셜 – 벼랑 끝을 걷다 협곡기행 1부. ‘레위니옹 살라지협곡’ / EBS 세계테마기행

이번주(1월 25~29일) EBS 1TV <세계테마기행>에서는 ‘스페셜 – 벼랑 끝을 걷다 협곡기행’ 5부작이 방송된다.

대자연의 위엄에 반하다! 세계의 협곡을 찾아 나선 벼랑 끝 여행기. 바위, 물, 구름이 빚어낸 신비로운 절경, 험하고 좁은 골짜기, 협곡으로 간다

깎아지른 절벽과 하늘로 솟아오른 기암괴석, 그 아래를 흐르는 계곡과 울창한 숲, 거대 동굴과 거센 물줄기를 쏟아내는 폭포까지…. 한 폭에 담긴 대자연을 마주한다.

그리고 어디서도 느낄 수 없던 극강의 짜릿함! 협곡을 온몸으로 만끽하는 다양한 액티비티와
세상과 단절된 깊은 곳에서 살아가는 따듯한 사람들과의 만남까지…. 벼랑 끝에서 마주할 새로운 세상을 찾아 대협곡 기행의 첫발을 뗀다.

EBS 세계테마기행 <벼랑 끝을 걷다 협곡기행> 편에서는 세계의 협곡을 찾아 떠난 여정이 펼쳐진다.

스페셜 – 벼랑 끝을 걷다 협곡기행 1부. ‘레위니옹 살라지협곡’ / EBS 세계테마기행
스페셜 – 벼랑 끝을 걷다 협곡기행 1부. ‘레위니옹 살라지협곡’ / EBS 세계테마기행

오늘(25일) <세계테마기행> ‘스페셜 – 벼랑 끝을 걷다 협곡기행’ 1부에서는 ‘레위니옹 살라지협곡’ 편이 방송된다. 이날은 작가 권기봉 씨가 큐레이터로 나선다.

아프리카 남동부 인도양에 숨겨진 작은 섬, 레위니옹(Réunion). 레위니옹은 마스카렌 제도에 속한 섬으로 프랑스의 해외 레지옹이다. 생질레방(Saint-Gilles les Bains)의 아름다운 브리장 해변(Plage des Brisants)을 거닐며 여정을 시작한다. 아프리카, 유럽, 아시아 등 다양한 민족과 문화가 공존하는 레위니옹. 유럽인과 아프리카에서 건너온 흑인의 혼혈인 크레올(Créole)이 가꾸어온 독특한 문화를 만나본다.

레위니옹을 대표하는 세 개의 협곡 살라지, 마파트, 실라오스. 그중 가장 먼저 향한 곳은 산림과 폭포가 절경을 이루는 살라지협곡(Cirque de Salazie). 가파른 절벽을 시원하게 적시는 신부의 면사포 폭포(Cascade du Voile de la Mariée)를 지나 살라지 마을(Salazie)에 들어선다. 험준한 협곡을 만끽하는 최고의 방법? 계곡과 폭포를 따라 암벽을 타는 레포츠인 캐니어닝(Canyoning)을 즐겨본다.

스페셜 – 벼랑 끝을 걷다 협곡기행 1부. ‘레위니옹 살라지협곡’ / EBS 세계테마기행
스페셜 – 벼랑 끝을 걷다 협곡기행 1부. ‘레위니옹 살라지협곡’ / EBS 세계테마기행

다음으로 향한 곳은 살라지협곡 안쪽에 자리한 엘부르 마을(Hell-Bourg). 옛 크레올 건축물을 잘 보존하고 있는 엘부르 마을의 필수 코스! 넓고 화려한 정원을 가진 19세기 크레올 건축물, 폴리오 집(Maison Folio)을 구경해본다.

레위니옹의 대표 협곡 중 하나이자 19세기 노예들이 정착한 곳으로 알려진 마파트협곡(Cirque de Mafate)으로 향한다. 험준하여 접근하기 어렵다는 마파트 협곡에 가기 위해 헬리콥터에 오른다. 협곡에서 찾아간 곳은 누벨 마을(La Nouvelle). 주민들의 렌틸콩 수확을 돕고, 크레올식 렌틸콩 요리를 함께 만들어 먹어본다.

살아있는 체험기를 전달하는 여행 프로그램 EBS1 ‘세계테마기행’은 매주 월~금요일 오후 8시 50분 방송된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제공 = EBS 세계테마기행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