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4 13:20 (토)
 실시간뉴스
美 USA 투데이 '신예 중 지켜봐야 할 100명'에 김광현‧김하성 상위권 랭크
美 USA 투데이 '신예 중 지켜봐야 할 100명'에 김광현‧김하성 상위권 랭크
  • 김원근 기자
  • 승인 2021.02.23 12: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프로야구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소속의 김광현. (SK 와이번스 제공)
미국 프로야구 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 소속의 김광현. (SK 와이번스 제공)

 

미국 현지 매체가 김광현(33‧세인트루이스 카디널스)과 김하성(26‧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을 2021년 미국프로야구(MLB)에서 주목할 선수로 꼽았다.

미국 매체 USA 투데이는 22일(현지시간) '2021년 MLB에서 알아야 할 이름 100명'을 선정했다.

매체는 빅리그에서 활약할 1, 2년차 신예들 중 관심을 갖고 지켜봐야할 100명을 꼽았다. 이중 김광현과 김하성은 각각 8위, 12위로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USA 투데이는 김광현에 대해 "한국 최고의 투수가 지난해 (본인에게) 생소한 마무리 투수로 시즌을 시작했다. 하지만 선발진에 합류한 뒤 39이닝을 던져 3승0패, 평균자책점 1.62를 기록했다"고 조명했다.

이어 "탈삼진이 많지는 않지만 효과적인 투구를 펼친 김광현은 올 시즌 스프링 캠프에서 2선발로 나설 것"이라고 덧붙였다.

올 시즌 빅리그에 데뷔하는 김하성에 대해서는 "이번 오프시즌 해외에서 들어온 선수들 중 가치있는 한 명"이라며 "김하성은 2019년 이후 KBO에서 타율 0.370, 출루율 0.393, 49홈런, 56도루 등을 기록했다"고 소개했다.

또한 "다재다능한 내야수인 김하성은 주로 2루수로 활약겠지만 때때로 유틸리티 플레이어로 뛸 것"이라고 새 시즌을 전망했다.

한편 1위는 탬파베이 레이스 외야수 랜디 아로자레나(26)가 1위를 차지했다. 아로자레나는 지난해 포스트시즌 20경기에서 타율 0.377 10홈런 14타점으로 맹활약, 탬파베이의 월드시리즈 진출을 이끈 바 있다.

 

[Queen 김원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