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뉴스
송파구, ‘3.1운동 102주년 송파시민 기념식’ 비대면 개최
송파구, ‘3.1운동 102주년 송파시민 기념식’ 비대면 개최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1.02.25 16: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3월 1일, 송파 평화의 소녀상 앞에서 102주년 3.1절 기념행사 진행
독립선언문 낭독, 3.1절 노래제창, 만세삼창 등 행사…온라인 생중계
지난 2019년 8월 14일 '송파 평화의 소녀상 건립식'에 참석한 박성수 송파구청장(사진 오른쪽에서 세 번째) [송파구 제공]
지난 2019년 8월 14일 '송파 평화의 소녀상 건립식'에 참석한 박성수 송파구청장(사진 오른쪽에서 세 번째) [송파구 제공]

서울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3·1운동 102주년을 맞이해, 3월 1일(월) 오후 2시, 송파 평화의 소녀상 정원(송파책박물관) 앞에서 기념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송파구 협치위원회와 공동 개최하는 이번 행사는 코로나19에 따라 간소화하여 비대면으로 진행하고, 유튜브 송파TV 채널에서 생중계 될 예정이다.

이번 기념식은 ▲‘독립선언문 낭독’과 ▲송파구립소년소녀 합창단원의 ‘삼일절 노래 제창’, ▲판소리 명창 신영희 선생님의 ‘만세삼창’ 등을 통해 1919년 3월 1일 그날을 되새긴다.

이외에도 3·1운동 관련 <사진 전시회>와 ‘3.1정신의 의미와 계승’이란 주제의 <강연>을 진행해 올바른 역사관 정립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3.1운동 관련 <사진 전시회>는 2월 27일(토)부터 3월 6일(토)까지 송파책박물관 1층 로비에서 만날 수 있다. 또, 3월 1일 16시 30분 송파문화원 1층에서는 ‘3.1 정신의 의의’를 주제로 <강연>을 진행한다. 3·1운동 102주년을 맞아 역사적 의의를 되새기고 선열들의 애국정신을 기릴 수 있도록 기획했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이번 ‘3·1운동 102주년 송파시민 기념식’을 통해 어떤 상황에서도 포기하지 않고 독립운동을 이어나간 선열들의 정신을 계승·발전시켜, 코로나19 팬데믹 상황에서도 위기를 기회와 희망으로 바꾸는 거울로 삼을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기념식 진행 장소인 ‘송파 평화의 소녀상 정원’은 우리의 아픈 역사를 바로 세우고, 그 의미를 공유하고자 2019년 8월, 송파책박물관 앞 정원에 메모리얼 가든으로 조성됐다. ‘소녀상’은 시대의 풍파를 이겨내고 앞으로 나아가려는 소녀의 용기와 다짐을 표현하고 있다.

[Queen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