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23:00 (금)
 실시간뉴스
KBO 구단주총회, 신세계 양수도 만장일치 승인…가입금 60억 
KBO 구단주총회, 신세계 양수도 만장일치 승인…가입금 60억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1.03.05 1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떠나는 SK는 25억원 기부
신세계구단의 가입금이 60억원으로 결정됐다. (신세계구단 제공)
신세계구단의 가입금이 60억원으로 결정됐다. (신세계구단 제공)

신세계구단의 KBO리그 가입금이 60억원으로 결정됐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5일 "구단 가치 변화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한 끝에 신세계구단의 가입금이 60억원으로 의결됐다"고 밝히며 "구단을 양도한 SK는 25억원을 한국야구발전을 위해 기부하겠다고 약속했다"고 덧붙였다.

이날 서면으로 구단주총회를 진행한 KBO는 신세계의 회원자격 양수도를 만장일치로 승인했다.

KBO는 앞서 2일 이사회를 열고 SK 와이번스와 신세계의 구단 회원자격 양수도 승인 신청에 대해 심의하고 신세계의 구단 운영 계획서 등을 검토 후 총회에 상정했다.

KBO는 신세계의 시범경기 및 정규시즌의 정상적인 참여를 위해서는 긴급한 결정이 필요하다고 판단, 구단주 총회를 서면으로 의결하기로 했다. 그리고 이날 만장일치로 최종 승인, 신세계의 구단 양수도는 마무리 됐다.

가입금은 과거 사례와 비교 검토, 구단 가치 변화, 리그 확장 및 관중 수 변화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해 60억원으로 결정됐다. 창단이 아닌 구단의 양수 가입금이 부과된 것은 2001년 KIA가 해태를 인수할 때 30억원을 납부한 것이 유일한 사례였다.

구단을 신세계에 양도한 SK는 KBO 리그와 작별하게 됐지만 야구에 대한 깊은 애정으로 한국야구의 발전에 힘을 보태고 싶다는 뜻에서 25억원의 기부 계획을 전했다. KBO리그 역사상 구단을 양도하며 야구를 위해 기부를 결정한 것은 SK가 처음이다.

[Queen 이주영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