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22:55 (금)
 실시간뉴스
[올림픽] 안세영, 태국 옹반룽판 2-0 완파…배드민턴 女단식 8강행
[올림픽] 안세영, 태국 옹반룽판 2-0 완파…배드민턴 女단식 8강행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1.07.29 11: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자 배드민턴 단식 안세영. (대한배드민턴협회 제공)
여자 배드민턴 단식 안세영. (대한배드민턴협회 제공)

배드민턴 여자단식 안세영(19·삼성생명)이 2020 도쿄올림픽 8강에 진출, 메달 가능성을 높였다.

안세영은 29일 일본 도쿄 무사시노노모리 플라자에서 열린 도쿄 올림픽 여자 배드민턴 단식 16강에서 부사난 옹반룽판(25·태국)을 2-0(21-15 21-15)으로 잡고 8강에 올랐다. 

C조 예선에서 클라라 아줄멘디(23·스페인)와 아조케 아데소칸(23·나이지리아)을 각각 2-0으로 잡고 토너먼트에 올라온 안세영은 16강에서도 한 게임도 내주지 않는 2-0 완승으로 완벽한 경기를 펼쳤다. 

안세영은 1게임 초반 직선 스매싱을 앞세워 2-0으로 기분 좋게 출발했다. 이어진 6-6 동점 상황에선 2분 넘게 이어진 긴 랠리에서 득점하며 분위기를 가져왔다.

1게임 중반 9-12까지 밀리며 위기를 맞기도 했지만 상대 실책을 유도하며 3연속 득점, 12-12 동점을 일궜다. 이후엔 적극적 공격으로 20-15까지 치고 나가 게임 포인트를 만들었다. 이어 절묘한 드롭샷으로 21-15로 1게임을 따냈다.

1게임을 압도한 덕에 2게임은 더욱 쉽게 풀렸다.

6-5로 팽팽히 맞선 승부처에서 몸을 날리는 투지로 옹반루판의 헤어핀을 방어, 7-5를 만들며 흐름을 바꿨다. 다리에 피가 흘렀지만 아랑곳하지 않았다. 밴드를 붙이고 경기에 나서 투혼으로 3연속 점수를 냈다. 

이어 20-15로 크게 앞선 상황에서 강력한 스매싱으로 마무리, 게임 스코어 2-0 완승으로 경기를 마쳤다.

[Queen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