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16 15:40 (토)
 실시간뉴스
김수지, KG·이데일리 오픈 우승 ... 115번째 대회만에 생애 첫 승 
김수지, KG·이데일리 오픈 우승 ... 115번째 대회만에 생애 첫 승 
  • 김원근 기자
  • 승인 2021.09.06 11: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수지 (사진 KLPGA 제공)
김수지 (사진 KLPGA 제공)

김수지(25‧동부건설)가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KG‧이데일리 레이디스 오픈(총상금 7억원)에서 우승트로피를 들어올렸다. 2017년 데뷔 이후 115번째 대회 만에 거둔 생애 첫 우승이다.

김수지는 5일 경기 용인의 써닝포인트(파72‧6722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라운드에서 버디 5개 보기 1개를 묶어 4언더파를 쳤다.

1타 차 선두로 출발한 김수지는 1번홀(파4)에서 보기로 불안하게 시작했지만 3, 4번홀에서 연속 버디를 성공시키며 힘을 냈다. 이후 7번홀과 10번홀(이상 파4)에서 버디를 추가했고, 16번홀(파3)에서도 버디를 낚았다.

최종 합계 15언더파 201타를 기록한 김수지는 2위 이소미를 2타 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라 우승 상금 1억 2600만원을 받았다.

지난 2017년 데뷔한 김수지는 이 대회 전까지 KLPGA 투어에서 우승컵을 들어 올린 경험이 없다. 개인 최고 성적은 지난 6월 막을 내린 BC카드·한경 레이디스컵에서 기록한 공동 2위였고, 상금랭킹에서도 20위 이내에 이름을 올린 적이 없다.

김수지는 대회 첫날 보기 없이 버디만 9개를 잡아내며 깜짝 선두에 오른 뒤 2라운드와 최종 라운드까지 선두 자리를 내주지 않고 자신의 첫 승을 장식했다.

김수지는 "첫 홀을 보기로 시작해 마음이 많이 흔들렸는데, 이게 오히려 도움이 됐다"며 "첫 승을 했으니까 2승을 목표로 더 열심히 하겠다"고 포부를 밝히며 "엄마, 아빠 동생에게 너무 고맙다는 얘기를 전하고 싶다. 집에 있는 강아지들도 보고 싶다(웃음). 이승현 언니가 대회를 앞두고 ‘넌 잘할 수 있으니 긴장하지 말고 편하게 하라’고 조언해줬다. 그 얘기를 떠올리며 계속 경기를 했던 것 같다. 승현 언니에게도 고맙다고 얘기해주고 싶다"며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Queen 김원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