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23:30 (금)
 실시간뉴스
[지자체 오늘 뉴스] 완주군, 장성군, 전주시
[지자체 오늘 뉴스] 완주군, 장성군, 전주시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1.09.17 15: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성일 완주군수 현장 행보 돋보여]

현장에 문제와 대안이 있다고 강조해온 박성일 완주군수가 추석 연휴를 앞두고 주요 업무 보고를 받으면서 현장에서 현장으로 뛰는 ‘남선북마(南船北馬)’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박 군수는 14일 오후 대아댐관리사무소를 방문하고 군과 농어촌공사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북상 중인 태풍 ‘찬투’에 대비한 댐 방류계획 등을 점검했다. 박 군수는 이 자리에서 “추석 연휴를 앞두고 올 들어 가장 강력한 태풍인 ‘찬투’가 우리나라로 올라오고 있다”며 “명절을 앞두고 주민 피해가 없도록 만반의 준비를 철저히 해야 할 것”이라고 거듭 당부했다.

박 군수는 하루 전인 13일에는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와 완주군보건소 선별진료소를 방문하고 현장에서 땀을 흘리는 직원들을 위로 격려한 후 군민들의 예방접종 현황과 대응 추진 상황 등을 점검했다.

박 군수는 “코로나19의 4차 대유행으로 한 순간도 안심할 수 없는 상황이 됐다”며 “백신 확보를 통해 신속하고 차질 없는 예방접종에 나서 군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을 회복하고 지역경제에 활력이 돌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고 말했다.

군 소현 주무관에 따르면 완주군은 현재 1차 접종률이 70%를 넘어선 가운데 추석 전에 1차 77% 달성이 무난한 가운데 접종 완료율(2차)도 50%를 돌파할 것으로 보인다.

박 군수는 이보다 앞서 지난 10일에는 대둔산도립공원 금강구름다리 현장 점검에 나섰으며, 이달 2일에는 국가안전대진단 대상 현장을 방문하고 안전관리 실태 점검과 위험요인 발굴·개선 등을 현장 지휘했다. 박 군수는 삼례읍에 있는 삼례공공하수처리시설과 가축분뇨 공공처리장, 완주산단 공공폐수처리시설 등 4곳을 잇따라 방문하고 실태 점검에 나서기도 했다.

박 군수는 이 자리에서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지역민들의 어려움이 가중되고 있는 만큼 행정이 우리 사회의 안전성 강화에 적극 나서 불안감을 해소해 줘야 할 것”이라며 현장의 후속조치를 강도 높게 주문하기도 했다.

박 군수는 최근 각 실과소로부터 내년도 주요업무 추진계획 보고를 받으면서 주요 현안을 현장에서 직접 챙기는 등 업무보고와 현장행정의 ‘투 트랙 군정’을 강화하고 있어 관심을 끈다.

 

사진 장성군
사진 장성군

 

[유두석 장성군수, 15일 추석 맞아 지역 내 기관 및 시설 위문]

유두석 장성군수가 15일, 추석을 앞두고 지역 내 군부대와 기관, 복지시설 등을 차례로 방문했다.

군부대 장병들과 소방공무원, 우체국 집배원 등이 근무하는 현장을 직접 찾아가 감사 인사를 전했다. 이어서 지역 내 복지시설을 위문하고 관계자들을 격려했다.

이날 유두석 장성군수는 “여러분이 현장에서 맡은 바 소임을 다해 주신 덕분에 우리 모두가 편안하고 행복한 일상을 이어갈 수 있다”면서 “근무 현장에서 항상 건강에 유의해 주시기 바라며, 군에서도 할 수 있는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사진 전주시
사진 전주시

 

[전주시,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 전개]

전주시가 추석 명절을 앞두고 코로나19와 소비심리 위축으로 어려움을 겪는 전통시장에 활력을 불어넣기 위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전개한다.

김승수 전주시장을 비롯한 전주시 공무원들은 지난 13일부터 17일까지 5일간 남부시장과 신중앙시장, 모래내시장 등 전통시장에서 명절 음식과 선물을 구매하는 장보기 행사를 진행한다.

이번 장보기 행사는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부서별 장보기 장소와 일정을 분산한 가운데 추진된다.

전통시장 상인회에서는 주차장을 한시적으로 무료로 개방해 시장을 찾는 시민들의 이용 편의를 높이고,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매일 발열체크를 진행하고 소독작업을 펼치는 등 방역수칙을 철저히 준수키로 했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