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3 22:45 (금)
 실시간뉴스
[지자체 오늘 뉴스] 안양시, 하동군, 홍천군
[지자체 오늘 뉴스] 안양시, 하동군, 홍천군
  • 김도형 기자
  • 승인 2021.09.17 16: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의 집 방문

 

[최대호 안양시장, 추석 앞두고 광폭 민심행보]

최대호 안양시장이 추석연휴를 앞둔 한 주 동안 광폭 민심행보를 펼쳤다.
 
최 시장은 지난 15일과 16일 안양의 5대 전통시장(중앙·박달·호계·남부·관양시장)을 찾았다.

매년 명절에 즈음해 방문해왔지만 이번만큼은 마음이 남달랐다. 코로나19 여파로 유례없는 경제 불황이 지속되고 있기 때문이다.
 
안양사랑상품권으로 직접 장을 본 최 시장은 방역캠페인을 병행했다. 특히 상인과 소비자들을 마주치면서는 고향을 방문하지 못하는 분들일지라도 마음만은 멀어지지 말자고 위로의 말을 건넸다.
 
최 시장은 앞서 7일에는 사회복지시설인‘안양의 집’과‘만안장애인주간보호센터’를 방문해 위문품을 전달했다.(사진첨부) 송재환 부시장은 15일‘평화의 집’과‘사랑의 집’(장애인시설)을 찾았다.
 
추석연휴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하는 공공기관 방문 또한 빼놓지 않았다. 15일 안양소방서를 방문해서는 위로와 함께 연휴기간 화재예방과 발생에 철저히 대비해 줄 것을 부탁했다. 안양우체국에서는 택배 배달에 여념이 없는 집배원들을 격려했다. 16일에는 군부대인 수도군단을 방문해 금일봉을 전달하고 군단장 등 군 관계관들과 티타임을 가졌다.
 
이웃돕기 기금마련 위한 각 동 바자회가 일제히 열리는 가운데 최 시장은 안양1동, 석수1동, 갈산동, 비산2동 등을 들러,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이웃사랑을 실천하고자 나선 것에 감사를 표했다.
 
이런 가운데 9월 들어서도 추석맞이 취약계층을 돕기 위한 물품기탁이 끊이지 않았다.‘안양사랑나눔회’에서 백미 1천포(2천9백만원 상당)를, 기업체인‘투 엠 코퍼레이션’이 덴탈마스크 9천7백장(3천4백만원 상당)을, 농협안양시지부가 빵(345개)과 백미 2백포(4백만원 상당)를 기탁해와 시는 저소득 소외계층과 사회복지시설에 전달을 마쳤다.
 
또한‘인방동물의료센터’가 보내온 백미 2백포(580만원 상당)는 무료경로식당(9개소) 어르신들에게 지원됐고, ㈜코스콤에서 기탁한 아동용 선물 2백 박스는 한 부모 및 조손가정의 품에 안겨줬다. 최 시장은 성품을 기탁한 기관 및 단체들과 환담을 나눴다.
 
특히 16일에는 베리스토어 후원‘추석명절 福주머니 패키지’특별 대체식 전달식이 열린 만안종합사회복지관을 방문했다. 최 시장은 여기서 레벨 제작과 포장 및 대체식 전달 등을 거들며, 어르신들과 즐거운 한 때를 보냈다. 행사는 발열체크 등의 방역수칙을 준수하는 속에 진행됐다.
 
최 시장은 17일“코로나19 펜데믹 시대임에도 이웃을 사랑하고 남을 배려하는 정신만큼은 식지 않았음을 느낍니다. 온정을 보내온 모든 분들에게 감사드립니다.”고 소감을 나타냈다. 아울러 코로나19 방역과 백신접종에 매진하고, 스마트 행복도시 안양을 향한 가속 패달을 더욱 힘차게 밟아나가겠다고 덧붙였다.

 

사진 하동군
사진 하동군

 

[하동군, 농업기술센터 재배 샤인머스켓 등 경매…수익금 이웃돕기]

경매에 참여한 윤상기 군수는 “지역 농가에서 생산된 우수 농산물과 농업기술센터에서 직접 재배한 샤인머스켓을 좋은 자리에서 구매할 수 있어서 만족스럽고, 수익금은 모두 추석 전 어려운 이웃에게 도움이 될 수 있어 기쁘다”고 말했다.

하동군농업기술센터가 주관한 경매행사는 어려운 이웃을 돕고자 농업기술센터 유리온실에서 직접 재배한 씨 없는 청포도 샤인머스켓을 경매를 통해 판매했다.

또한 이날 행사에서는 관내에서 재배되는 단감(태추), 멜론, 백향과, 애플망고, 알밤 등의 농산물과 관내 벤처기업에서 생산되는 농산물 가공품도 경매를 통해 판매됐다. 행사 전 경매참가자들은 관내에서 생산되는 농산물 및 가공품을 구경했다.

전문MC 조하성의 사회로 진행된 경매에서는 어려운 이웃을 도우려는 참여자들의 뜨거운 열기가 속에 샤인머스켓, 백향과, 멜론 등 8110만 원어치가 판매됐다.

이렇게 마련된 수익금 6821만원이 주민행복과에 기부돼 지역의 저소득층 등 어려운 이웃을 위해 사용된다.

 

 


[홍천군, 모든 군민에게 3차 군민 재난지원금 지급]

홍천군이 강원도 최초로 모든 군민에게 3차 군민 재난지원금을 지급한다.

특히 홍천군 3차 군민 재난지원금은 현재 지급되고 있는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과 달리 소득과 나이에 상관없이 모든 군민에게 1인당 20만원씩을 지급한다.

군 안지연 담당에 따르면 지원 대상은 홍천군에 주민등록을 둔 군민으로, 신청은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지급 기준을 준용, 개인별 신청과 지급이 원칙이다.

미성년자의 경우는 주민등록상 세대주가 신청하면 세대주에 지급된다.

3차 군민 재난지원금은 11월 중 홍천사랑카드 또는 홍천사랑상품권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지급 등 구체적인 사항은 추후 세부 지침을 수립, 조만간 결정할 계획이다.

허필홍 홍천군수는 “코로나19 피해는 모든 군민들께서 겪고 있는 만큼 전 군민을 대상으로 하는 보편적 지급방법을 통해 골고루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며 “재난지원금으로 지급될 지역화폐인 홍천사랑카드와 홍천사랑상품권을 통해 지난해처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군은 필요한 재원 140억원을 마련하기 위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집행되지 못한 예산의 구조조정과 이전재원확보 등을 통해 795억원을 증액 편성한 총 7,834억원 규모의 2021년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을 제320회 홍천군의회 임시회에 제출했다.  

제출된 제2회 추가경정 예산안은 원안대로 가결, 3차 군민 재난지원금 지급은 급물살을 타게 됐다.

 

 

 

 


[Queen 김도형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