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4 02:30 (일)
 실시간뉴스
국제유가·환율 상승에… 9월 수출물가지수 8년 2개월만에 최고치
국제유가·환율 상승에… 9월 수출물가지수 8년 2개월만에 최고치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1.10.14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일 오후 부산 부산항 신선대·감만 부두.
12일 오후 부산 부산항 신선대·감만 부두.

국제유가와 원·달러환율 상승 등의 영향으로 9월 수출입 물가가 가파른 오름세를 나타냈다. 수출물가지수와 수입물가지수는 전년동월대비 각각 20.2%, 26.8% 상승했다.

14일 한국은행이 발표한 '2021년 9월 수출입물가지수(잠정)'에 따르면 지난달 수출물가지수는 114.18(2015=100)을 기록했다. 2013년 7월(114.92) 이후 8년 2개월만의 최고치다.

전년동월대비 증가율은 20.2%를 기록했다. 앞서 수출물가지수는 2019년 6월부터 20개월 연속 하락한 뒤 지난 2월 0.6%로 상승 전환했으며 3월에는 5.9%를 기록했다. 이어 4월 11.1%, 5월 12.6%, 6월 13.0%, 7월 17.4%, 8월 18.6%, 9월 20.2%를 나타냈다. 8개월 연속 상승이다.

지난 9월에는 석탄 및 석유제품(+85.3%), 화학제품(35.8%)이 오르면서 수출물가지수 상승세를 이끌었다.

전월 대비 수출물가지수 증가율은 1.0%를 나타냈다. 앞서 지난해 8월에는 -0.1%, 9월 0.0%, 10월 -2.4%, 11월 -0.5%에 이어 12월에는 0.6%로 상승 전했다. 올해 들어선 1월 2.2%, 2월 3.5%, 3월 3.6%, 4월 2.6%, 5월 1.8%, 6월 0.9%, 7월 3.9%, 8월 1.3%, 9월 1.0%로 10개월 연속 상승했다.

지난달 수입물가지수는 124.58을 나타냈다. 2014년 2월(124.6) 이후 최고치다.

전년동기대비로는 26.8% 상승했다. 이로써 수입물가지수는 지난 3월 9.0%, 4월 15.3%, 5월 14.2%, 6월 14.4%, 7월 19.5%, 8월 22.4%에 이어 9월 26.8%로 7개월 연속 오름세를 나타냈다.

국제유가가 상승한 가운데 광산품(+75.5%), 석탄 및 석유제품(+68.5%) 등이 큰 폭으로 오른 결과다.

수입물가지수를 전월 대비로 살펴보면 지난해 12월 2.1%, 올해 1월 3.7%, 2월 4.4%, 3월 3.5%로 상승세를 나타내다가 4월에는 -0.2%로 감소 전환했다. 이어 5월 3.0%, 6월 2.7%, 7월 3.6%, 8월 1.3%, 9월 2.4%로 증가세를 이어갔다.

올해 9월 월평균 두바이유가는 배럴당 72.63달러로 전년 동월 대비 75.0% 올랐으며, 전월(69.50)에 비해서도 4.5% 상승했다.

한은 관계자는 "지난 9월 수출물가지수와 수입물가지수가 상승한 것은 모두 국제유가가 오른 영향이 컸다"고 설명했다.

[Queen 이광희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