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1-29 07:00 (토)
 실시간뉴스
환경부·한국환경공단,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성과 보고회 개최
환경부·한국환경공단,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성과 보고회 개최
  • 이광희 기자
  • 승인 2021.12.07 14: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년 연속 감축목표 달성 기관 등 우수기관 상장 및 업무 유공자 표창 수여 
감축 우수사례와 탄소중립 비전 등 공유하여 공공부문 온실가스 감축 선도

환경부와 한국환경공단은 7일 서울 강남구 코엑스에서 ‘2021년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성과 보고회’를 개최했다.

이번 행사는 2020년도 공공부문의 온실가스 감축 우수기관을 선정하여 포상하고, 우수사례를 공유하여 탄소중립을 선도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올해는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를 시작한 지 10년째를 맞이하는 해이자, 2050 탄소중립 비전 선언(‘20.12.10.) 1주년을 맞아 시행하는 범정부 탄소중립 주간(12.6∼10)에 맞춰 열렸다.

이날 행사에는 공공부문 온실가스 목표관리제 이행결과, 온실가스 감축실적이 우수한 기관에게 상장이 수여됐다.

공공부문 목표관리제의 목표 감축률(30%)을 달성한 기관 중에서 유형별 감축률 최상위 6개 기관과 10년 연속 감축목표를 달성한 37개 기관 중 감축률 최상위 4개 기관을 선정하여 기관별 상장과 함께 시상금을 수여했다.

권역별 온실가스 감축 우수기관 (서울특별시) [환경부 제공]
권역별 온실가스 감축 우수기관 (서울특별시) [환경부 제공]

유형별 감축률 최상위 6개 기관은 △중소벤처기업부, △인천광역시, △대전광역시교육청, △한국체육산업개발주식회사, △강북구도시관리공단, △한국방송통신대학교이다.

37개 기관 중 감축률 최상위 4개 기관은 △충청남도 보령시, △전쟁기념사업회, △거제해양관광개발공사, △청주교육대학교이다.  

또한, 수도권‧강원권‧충청권‧전라권‧경상권 등 5개 권역으로 나누어 권역별로 감축량이 가장 큰 기관 5개 기관(서울특별시, 국민건강보험공단, 한국조폐공사, 부산광역시, 국민연금공단)도 선정하여 기관별 상장과 시상금을 수여했다.

한편 환경부는 공공부문의 탄소중립을 지원하기 위해 ’공공부문 사물인터넷(IoT) 기반 탄소중립 지원 시스템‘을 구축하는 한편, 감축목표 미달성 기관을 대상으로 기술 진단을 확대하고, 건물의 에너지자립률을 높이기 위한 재정지원도 확대할 계획이다.

홍정기 환경부 차관은 “탄소중립으로의 이행은 결코 쉽지 않은 길이지만, 우리 모두의 힘을 합치면 해낼 수 있다”라며, “특히, 공공부문에서 선도적으로 2050년 이전에 탄소중립을 달성하여 우리나라가 탄소중립을 이루는 데 큰 힘이 되어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Queen 이광희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