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2 17:15 (일)
 실시간뉴스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산책천재’ 태풍이, 공포의 산책길…사람 보면 패닉, 왜?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산책천재’ 태풍이, 공포의 산책길…사람 보면 패닉, 왜?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2.01.21 16: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태풍이, 공포의 산책길 / EBS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시즌3 (세나개)
태풍이, 공포의 산책길 / EBS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시즌3 (세나개)

오늘의 주인공! 산책 천재, 태풍이. 이 녀석과의 산책은 너무나 평화로웠다. 적어도 사람이 나타나기 전까지는! 하지만 사람만 보면 통제불능. 안절부절못하며 도망가는 태풍이! 태풍이는 도대체 왜 이렇게까지 사람을 무서워 하는 걸까?

오늘(1월 21일, 금요일) 밤 EBS1TV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시즌3> 제198화는 ‘태풍이, 공포의 산책길’ 편이 방송된다.

여느 반려견들처럼 산책을 무척 좋아하는 태풍이. 그러나, 사람만 나타났다하면 두려움에 떨며 다른 곳으로 피하려고 몸부림치기 바쁘다. 그저 사람이 지나가기만 했을 뿐인데, 마치 엄청난 위협을 느낀 것처럼 안절부절 어쩔 줄을 몰라 하는 녀석! 때문에 보호자에게도 태풍이에게도 산책은 공포의 시간이 돼 버리고 말았는데... 태풍이는 대체 왜 이토록 낯선 사람을 두려워하는 것일까?

EBS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시즌 3(이하 ‘세나개’), <태풍이, 공포의 산책길> 편에서는 사람들에게 두려움을 느꼈던 태풍이가 이를 극복하고 사랑스러운 반려견으로 거듭나는 이야기를 만나볼 수 있다.

태풍이, 공포의 산책길 / EBS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시즌3 (세나개)
태풍이, 공포의 산책길 / EBS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 시즌3 (세나개)

◆ 사람만 보면 순식간에 패닉상태!

사람만 보면 두려움을 주체할 수 없어 괴로워하는 녀석의 소식을 듣고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이하 세나개) 제작진이 출동했다. 첫 만남에서부터 낯선 사람을 무척 경계하는 녀석. 사람에 대한 공포는 특히 산책길에서 최고조에 달한다. 멀리서 지나가는 사람을 보기만 해도 도망치려 안간힘을 쓰는 태풍이! 얼마나 공포가 심했는지 급기야 배변 실수까지 하고 마는데…. 

실외배변을 하기 때문에 하루 두 세 번 꼭 산책을 나가야 하지만, 사람만 봤다하면 기겁을 하는 녀석 때문에 태풍이에게도, 보호자에게도 산책은 공포의 시간이 돼 버리고 말았다. 사람만 보면, 극도의 공포로 몸부림치는 태풍이, 그렇다면 대체 태풍이는 왜 이토록 사람을 두려워하는 것일까?

◆ 태풍이의 사람공포증! 문제 행동 뒤에 감춰진 진실은?

사실, 태풍이는 이 집의 7번째 손님이다. 그동안 꾸준히 임시보호 봉사를 해온 보호자의 보살핌 아래 6마리의 임시 보호견 모두 새로운 가족을 찾아 떠났지만, 태풍이만은 쉽사리 가족을 찾지 못하고 있다. 태풍이 역시 해외입양이 예정돼 있었지만, 문제행동으로 인해 어렵게 얻은 입양의 기회까지 무산되고 말았는데. 

멀리서 지나가는 사람만 봐도 공포심에 떨며 어쩔 줄을 몰라 하는 녀석. 제작진은 문제행동에 대한 원인을 찾기 위해 임시보호를 오기 전 태풍이의 생활을 추적해보기로 했는데…. 보호자도 미처 알지 못했던 태풍이의 행동 뒤에 숨겨진 가슴 아픈 진실. 그리고 지난날의 상처를 극복하기 위한 설쌤(설채현)의 특급 솔루션까지!

사람을 극도로 무서워하는 태풍이가 스스로 두려움을 극복하고 반려견으로 새로운 삶을 살게 되는 이야기는 1월 21일 금요일 밤 11시 5분 EBS 1TV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 EBS 세상에 나쁜 개는 없다(세나개) 시즌3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