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7-03 20:50 (일)
 실시간뉴스
대기업 R&D 투자 사상 첫 60조 돌파 ... 三電 22.6조 압도적 '1위'
대기업 R&D 투자 사상 첫 60조 돌파 ... 三電 22.6조 압도적 '1위'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2.04.27 12:24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조원 이상 R&D 투자 기업
1조원 이상 R&D 투자 기업

국내 주요 대기업들의 연구개발(R&D) 투자 규모가 지난해 사상 처음으로 60조원을 돌파했다. 전년보다 R&D 규모를 4조원 이상 늘렸다.

업종별로는 시가총액 1위 삼성전자가 이끈 IT전기전자 업종 투자액이 전체 투자액의 60%를 차지했다. 자동차·부품과 서비스, 조선·기계·설비, 석유화학, 제약 등도 지난해 조단위 투자를 집행했다.

특히 삼성전자의 R&D 투자 비용은 22조6000억원에 달해 타 기업들을 압도했다. 삼성전자는 전체 기업 중 유일하게 2019년부터 매년 1조원 이상 투자를 늘렸다.

27일 CEO스코어가 국내 500대 기업 중 사업보고서에 지난해 R&D 활동을 공시한 224개 기업의 투자액을 조사한 결과, 총 60조3675억원으로 집계됐다.

지난 2019년 53조8760억원에서 2020년 55조7992억원으로 늘어난 데 이어 지난해 처음으로 R&D 투자액이 60조원을 넘어섰다.

특히 2020년 매출이 총 1595조7682억원으로 2019년(1637조8580억원)보다 40조원 넘게 줄었음에도 투자액을 확대했다.

CEO스코어는 R&D 예산 수립의 바탕인 지난해 매출이 1895조6092억원으로 2020년 대비 300조원 가까이 증가한 것을 고려하면 올해 R&D 투자액은 더 늘어날 것으로 내다봤다.

업종별 투자액을 보면 IT전기전자 업종이 지난해 36조735억원으로 가장 컸다. 이는 전체 업종 총 투자액인 60조3675억원의 59.8%에 달하는 규모다.

자동차·부품이 7조9976억원으로 뒤를 이었고, 서비스(4조4412억원)와 조선·기계·설비(2조9424억원), 석유화학(2조9138억원), 제약(1조4807억원) 업종도 지난해 조단위 투자를 집행하며 상위권을 차지했다.

조사대상 16개 업종 중 지난해 R&D 투자액이 2020년 대비 증가한 업종은 13개 업종(81.2%)이다. 반면 철강과 통신, 에너지 등 3개 업종(18.8%)의 R&D 투자액이 감소했다.

기업별로는 삼성전자의 지난해 투자 규모가 22조5965억원으로 압도적 1위를 유지했다. 2위인 SK하이닉스 투자액 4조448억원의 5배가 넘는 규모다. 삼성전자의 최근 3년간 R&D 투자액을 보면 2019년 20조2076억원, 2020년 21조2292억원으로 지난해까지 매년 1조원 넘게 늘었다.

3~5위에는 LG전자(3조6045억원)와 현대자동차(3조1001억원), LG디스플레이(2조1277억원)가 이름을 올렸다. 상위 5개 기업 중 현대차를 제외한 4개 기업이 IT전기전자 업종이다.

기아(1조8719억원)와 네이버(1조6551억원), LG화학(1조3909억원), 현대모비스(1조1693억원) 등 4곳도 지난해 1조원 이상의 투자를 집행했다. 특히 현대차와 기아, 현대모비스가 포함된 현대차그룹 계열사 투자액이 지난해 총 6조1413억원으로 미래차 연구에 힘을 쏟았다.

투자액 증가 폭도 삼성전자가 2020년 대비 1조3673억원 늘어 가장 컸다. 이어 LG에너지솔루션(2020년 12월 설립)이 6276억원 증가해 2위였다. SK하이닉스(5628억원↑)와 LG디스플레이(3876억원↑), 네이버(3229억원↑)가 3~5위에 각각 이름을 올렸다.

지난해 매출 대비 R&D 투자 비중이 10% 이상인 기업은 모두 13곳이었다. 비중이 가장 큰 곳은 네이버로 24.3%에 달했다. 지난해 매출 6조8176억원 중 1조6551억원을 R&D 투자로 집행했다. 이어 셀트리온(22.5%), 넷마블(22.4%), 크래프톤(19.4%), 엔씨소프트(18.6%) 순으로 매출 대비 R&D 투자 비중이 높았다.

 

[Queen 김정현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강창기 2022-04-27 13:46:02
마약쟁이 이재용을 다시 감옥으로 보내주세요
삼성전자 베트남법인 현지채용 한국인근로자에 갑질을 일삼고 개선 요청에 응하지 않고
한국인 근로자를 억압하고 자신의 배를 불리는 이재용 가석방 철회 요청
- 주요 내용
1. 정년 미 보장 : 입사 설명회 시 정년 보장 약속 하였음
☞ 그러나 매년 몇 명씩 퇴사 조치하고 있음, 언제 해고 될 지 모르는 상태 근무하고 있음
2. 주말(토,일) 강제 출근 요청에 의한 강제노동으로 주말 휴식 미 보장
☞ 쉬는 토요일 강제 근무시키고 특근비 미 지급
3. 주재원과 현지채용 한국인과는 갑과 을의 관계로 갑질 만연 : 신 노예제도라 할 수 있음
☞ 회의 등 화가 났을 때 언어 폭력 및 자신과 맞지 않으면 해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