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09 13:20 (화)
 실시간뉴스
 손흥민 "한국 관중 보면 큰 힘이 생기는 것 참 신기하다"
 손흥민 "한국 관중 보면 큰 힘이 생기는 것 참 신기하다"
  • 김원근 기자
  • 승인 2022.05.23 18: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손흥민 SNS 캡처)
(손흥민 SNS 캡처)

2021-22시즌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득점왕에 오른 손흥민(토트넘)이 자신을 지지해준 한국 팬들에게 감사의 메시지를 전했다.

손흥민은 23일(한국시간) 영국 노리치의 캐로우 로드에서 열린 노리치 시티와의 2021-22 EPL 최종 38라운드에서 2골을 넣으며 5-0 승리를 이끌었다.

왼쪽 날개 공격수로 선발출전한 손흥민은 3-0으로 앞서던 후반 20분 루카스 모우라의 도움을 받아 오른발 슈팅으로 골망을 흔들었다. 5분 뒤에는 왼쪽 측면에서 가운데로 치고 들어오며 오른발 감아차기 슈팅을 시도해 시즌 23번째 골까지 기록했다.

손흥민은 이날 1골을 추가한 모하메드 살라(리버풀)와 어깨를 나란히 하며 유럽 5대 리그(EPL, 스페인 프리메라리가, 독일 분데스리가, 이탈리아 세리에A, 프랑스 리그1) 득점왕에 등극한 최초의 아시아 선수가 됐다. 

23골 7도움을 기록한 손흥민은 자신의 커리어 한 시즌 최다골 기록과 함께 지난 시즌(17골 10도움)을 넘어 최다 공격포인트(30P) 달성했다.

환상적인 하루를 마친 손흥민은 자신의 SNS를 통해 팬들을 향한 고마움을 전했다.

그는 "2021-22시즌 마지막 경기의 승리와 좋은 성적까지 함께 전달할 수 있어서 너무 행복하다"며 "이 기회를 빌어 한국 팬들께 감사의 인사를 드리고 싶다"고 말했다.

손흥민은 "6만명의 관중들이 오셔도 유독 태극기와 한국분들의 얼굴은 참 잘 보인다"면서 "마음의 거리가 가까워서인지도 모르겠다. 표현할 수 없지만 매번 마음이 가득 찬 기분과 함께 큰 힘이 생기는 것이 참 신기하다고 생각한다"며 고마움을 표했다.

이어 "런던까지 와주시는 팬분들, 또 시차를 넘어 새벽에 TV를 보며 응원해주시는 모든 팬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저로 인해 한국 팬들의 하루 시작이 즐거울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하겠다. 다시 한 번 감사합니다"고 적었다.

한편 6월 A매치에 출전하는 손흥민은 24일 인천공항을 통해 귀국한다. 벤투호는 내달 2일 브라질전을 시작으로 6일 칠레(대전), 10일 파라과이(수원)와 경기를 갖는다. 4차전 상대 및 장소는 현재 물색 중이다.

손흥민을 비롯한 대표팀은 오는 30일 파주NFC에서 소집된다.

 

[Queen 김원근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