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09 13:10 (화)
 실시간뉴스
6월 1~10일 무역수지 60억달러 '적자' ... 수출 12.7%↓· 수입 17.5%↑
6월 1~10일 무역수지 60억달러 '적자' ... 수출 12.7%↓· 수입 17.5%↑
  • 김정현 기자
  • 승인 2022.06.13 1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월 1~10일 무역수지가 60억 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수출은 151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2.7% 감소한 반면 수입이 같은 기간 211억 달러로 17.5% 늘었기 때문이다.

5월 무역수지는 17억1000만달러 적자를 기록한 바 있다. 5월 수출의 경우 615억2000만달러를 기록하며 역대 최고 월 수출실적을 달성했지만 수입액은 632억2000만달러를 상회하며 이같이 적자를 기록했다.

4월에도 수출은 12.9% 증가한 578억 달러, 수입은 18.6% 증가한 603억 달러로 무역수지 25억 달러 적자를 기록했다.

한편, 3월 수출입 잠정치 발표 당시 무역수지는 1억4000만달러 적자로 발표됐으나 최근 3월 수출입 확정치가 2억1000만달러 흑자로 전환되면서, 석 달 연속 무역적자 상황은 면하게 됐다. 3개월 연속 적자를 기록하게 되면 금융위기 때인 2008년 6~9월 이후 14년 만이다.

2월엔 수출 539억 달러, 수입 531억달러로 8억 달러 흑자를 올려 지난해 12월부터 2개월 연속 이어가던 '무역적자'의 고리를 끊었다.

무역수지 적자는 우크라이나 전쟁 장기화와 글로벌 공급망 차질 등에 따라 유례없이 급등한 에너지 가격과 수출 증가에 따른 중간재 수요 증가 등의 영향으로 분석된다.

11일 관세청에 따르면 6월 1~10일 수출을 주요 품목별로 보면 전년 동기 대비 반도체(0.8%), 석유제품(94.5%) 등은 증가한 가운데 승용차(-35.6%), 자동차 부품(-28.8%), 무선통신기기(-27.5%) 등은 감소했다.
 
대만(11.2%), 싱가포르(73.7%) 등으로의 수출은 증가한 반면 중국(-16.2%), 미국(-9.7%), 베트남(-8.3%), 유럽연합(-23.3%) 등은 줄었다.
  
수입의 경우 전년 동기 대비 원유(88.1%), 반도체(28.2%), 석탄(223.9%) 등은 증가한 반면 기계류(-13.8%), 정밀기기(-10.6%), 승용차(-34.2%) 등은 줄었다.

중국(1.7%), 미국(21.3%), 사우디아라비아(119.4%) 등에서의 수입은 증가한 가운데 일본(-4.8%), 유럽연합(-23.3%), 베트남(-2.2%) 등은 감소했다.
 
조업일수를 고려한 일평균수출액은 전년 동기 대비 14.2% 증가했다. 이 기간에는 6월 1, 6일 등 공휴일에 따라 조업일수가 감소(-2일)했다.

연간누계 수출액은 3077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15.8% 늘었다. 수입 역시 3215억 달러로 전년 동기 대비 26.9% 증가했다.

 

[Queen 김정현 기자] 사진 뉴스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