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0-07 17:45 (금)
 실시간뉴스
[광복절, 오늘의 날씨] 강원도 호우주의보, 비 그치고 폭염 예보, 태풍 경로 '메아리' 소멸
[광복절, 오늘의 날씨] 강원도 호우주의보, 비 그치고 폭염 예보, 태풍 경로 '메아리' 소멸
  • 이주영 기자
  • 승인 2022.08.15 0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상청 오늘의 날씨

 

광복절인 오늘(15일) 날씨는 대기 불안정으로 인해 수도권과 충청권, 강원영서 지역에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 날씨 예보에 따르면, 서울·인천·경기남부는 새벽(00~03시)까지, 충북 중·북부와 경북북부는 오후(12~15시)에, 경기 북부·동부와 강원도에서 돌풍과 함께 천둥·번개를 동반한 소나기가 곳곳에 내리겠다.

예상 강수량(15-16일 사이)은 △ 전국(강원영동, 경상권동해안 제외) 30~100mm(많은 곳 경기동부, 충청권, 전북, 경북서부 150mm 이상) △ 경상권동해안, 서해5도 10~60mm △ 강원영동, 울릉도.독도 5~40mm △ (16일) 제주도 5~20mm로 예보 됐다.

기상청 관계자는 “기상상황을 수시로 확인하고, 산사태 우려 지역은 안전한 곳으로 대피, 공사장과 옹벽 등의 붕괴에 유의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한 하천변이나 지하차도 등에서 고립, 저지대 침수, 하천과 저수지 범람에 유의하고, 야영 은 자제해야겠다. 급류 및 하수도와 배수구 등의 물 역류 대비, 침수지역 감전사고와 자동차 시동 꺼짐 등에도 신경을 써야겠다.

기상청은 14일 22시 30분을 기해 다음과 같이 호우주의보와 폭염 특보를 발효했다.

△ 호우주의보 : 강원도(화천, 철원), 경기도(파주, 포천, 연천)

△ 폭염경보 : 울산, 부산, 대구, 제주도(제주도동부, 제주도북부, 제주도서부), 경상남도(거제, 합천, 하동, 진주, 창녕, 함안, 의령, 밀양, 김해, 창원, 양산), 경상북도(경주, 포항, 김천, 성주, 고령, 청도, 경산, 영천)

△ 폭염주의보 : 세종, 광주, 대전, 서울, 제주도(추자도, 제주도남부), 경상남도(남해, 고성, 사천, 통영, 거창, 함양, 산청), 경상북도(울진평지, 영덕, 청송, 의성, 안동, 예천, 상주, 칠곡, 군위, 구미), 전라북도(남원, 전주, 정읍, 익산, 순창, 임실, 완주, 김제, 군산, 부안, 고창), 전라남도, 충청북도(영동, 옥천, 청주), 충청남도(홍성, 서천, 보령, 당진, 예산, 청양, 부여, 논산, 아산, 공주, 천안), 강원도(춘천, 삼척평지), 경기도(안성, 이천, 하남, 평택, 안양, 파주, 의정부, 고양, 안산)
 

광복절인 오늘은 비가 그친 후 기온이 올라 습하고 무더운 날씨가 이어지겠다. 최저기온은 23~28도, 최고기온은 29~35도로 예상된다.

주요 도시 예상 최저기온은 △서울 27도 △인천 26도 △춘천 25도 △강릉 27도 △대전 26도 △대구 27도 △전주 27도 △광주 27도 △부산 27도 △제주 28도다.

최고기온은 △서울 30도 △인천 29도 △춘천 30도 △강릉 32도 △대전 31도 △대구 35도 △전주 33도 △광주 32도 △부산 32도 △제주 35도로 예상된다.
 

광복절 15일 오전 날씨 예보(기상청 오늘의 날씨)

 


기상청은 폭염 영향 전망과 함께 폭염이 예보된 지역 주민들에게 아래와 같은 사항에 유의를 당부했다.

△ 당분간 최고체감온도가 30~33도 무덥겠고, 열대야(밤최저기온 25도 이상)가 나타나는 곳이 있겠음

△ 비가 오는 지역에서는 기온이 일시적으로 낮아지겠으나, 비가 그친 후 다시 기온이 오르고 습도가 높아 무더위가 이어지겠음

△ 온열질환 발생 가능성이 있으니 수분과 염분 충분히 섭취, 격렬한 야외활동 가급적 자제

△ 특히 영유아, 노약자, 만성질환자 등은 야외활동 시간을 줄이고 수시로 건강상태 확인

△ 야외작업장에서는 시원한 물과 쉴 수 있는 그늘 준비

△ 축산농가는 축사 온도 조절, 가축 질병 피해 유의

△ 고온으로 인한 병충해 발생과 농작물 생육 장애 유의, 장시간 또는 나홀로 작업 자제

△ 고수온특보 발령 해역은 양식생물 질병과 폐사 발생 징후 있을 시 관계기관에 신고

△ 전력량 사용 증가로 인한 실외기 화재, 정전 대비


광복절 해상 날씨는 당분간 서해상과 동해상에는 돌풍이 불고 천둥·번개 치는 곳이 있으며 전해상에 바다 안개가 짙게 껴 해상 교통안전에 주의해야 한다.

내일(16일) 날씨는 전국 대체로 흐린 가운데 수도권은 새벽에, 강원도는 오전에, 충청권과 경북북부 지역은 낮(12~15시)까지 비가 예보 됐다,

모례(17일) 날씨는 전국 구름 많고 전라권과 경북권 남부는 오전(06~12시)에 비 소식이 있고, 경남권은 오전 중에 비가 내리고, 제주도는 낮(12~15시)에 비가 예상된다.


기상청 장기 예보 전망에 따르면, 기온 전망 8월 3주는 평년과 비슷하거나 높을 확률이 각각 40%, 4주는 평년보다 높을 확률이 50%이다. 강수량 전망은 1주는 평년과 비슷하거나 적을 확률이 각각 40%, 2, 3, 4주는 평년과 비슷할 확률이 50%이다.
 

한편 8호 태풍 ‘메아리’ 경로는 예상보다 이른 14일 21시 일본 삿포로 동남동쪽 약 690km 인근 해상에서 온대저기압으로 약화되면서 소멸됐다고 기상청은 전했다.


[Queen 이주영 기자] 사진 기상청 오늘의 날씨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