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 대통령, 시·도지사 만나 ‘각 지역 고용현황’ 점검한다

2018-08-17     김준성 기자
문재인

 

17일 청와대는 문재인 대통령이 22일 17개 시·도지사들과 간담회를 갖고 각 지역 고용현황을 점검한다고 밝혔다.

이번 간담회에는 지난 6·13지방선거를 통해 선출된 민선 7기 광역단체장들이 참석, 문 대통령과의 상견례도 겸한 자리로 각 지역의 일자리 구상을 듣는다.

이날 시·도지사들은 본인 지역의 실업률과 취업률을 비롯해 향후 일자리 창출 방안을 문 대통령에게 발표할 것으로 전해졌다. 앞서 한병도 청와대 정무수석은 지난달 10일부터 자치분권 및 국가균형발전에 대한 지역 현안 청취를 위해 17개 시·도지사를 찾았고 그 결과를 지난 13일 문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 회의 때 보고 했다.

문 대통령이 전체 시·도지사들을 만나는 것은 지난 2월 시·도지사 간담회를 겸한 국가균형발전 선포식 이후 처음이다.

문 대통령은 지난달 2일 수보회의에서 민선 7기 지방자치단체 출범을 축하하는 한편 시·도지사 간담회를 정례화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Queen 김준성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