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성현 3주째 세계랭킹 1위 유지

2018-09-05     류정현 기자
박성현

 

박성현(25)이 3주째 세계랭킹 1위를 지켰다.

박성현은 4일 발표한 여자골프 주간 세계랭킹에서 8.14점으로 지난 주에 이어 1위를 지켰다. 지난달 21일 세계랭킹 1위에 복귀한 이후 3주 연속이다. 이번 주에는 대회가 없어 박성현은 4주 연속 세계랭킹 1위를 예약했다.

에리야 쭈타누깐(태국), 유소연(28), 박인비(30), 렉시 톰슨(미국)은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차례대로 2~5위를 유지했다. 7위였던 이민지(호주)가 펑산산(중국)과 자리를 바꿔 6위로 올랐고 펑산산은 7위로 내려왔다. 브룩 헨더슨(캐나다)은 8위를 유지했다. 조지아 홀(잉글랜드)은 김인경(30)과 자리를 바꿔 10위에서 9위로 올라섰다. KLPGA 투어 선수 가운데 가장 순위가 높은 최혜진(19)은 14위로 하락했고 지난 주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한화클래식을 제패해 1년 만에 우승을 신고한 이정은(26)은 28위에서 26위로 2계단 상승했다.[Queen 류정현기자]